2021.10.1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5.1℃
  • 구름많음강릉 13.9℃
  • 구름많음서울 17.9℃
  • 구름많음대전 16.0℃
  • 구름많음대구 15.1℃
  • 맑음울산 15.8℃
  • 흐림광주 18.7℃
  • 맑음부산 18.2℃
  • 구름조금고창 18.3℃
  • 구름많음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4.4℃
  • 구름조금보은 12.4℃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9.8℃
  • 구름조금경주시 14.7℃
  • 구름조금거제 16.7℃
기상청 제공

인천 강화군 산불 발생, 0.15ha 태우고 1시간 30여분만 진화 완료

- 추석연휴 산림 주변 불법 쓰레기소각 및 산행 시 불씨 취급 주의해야 -

URL복사
       
□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20일 오전 11시 54분경 인천광역시 강화군 화도면 여차리 295-35 일원에서 산불이 발생하여 1시간 30여분만에 진화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 산림당국은 산불진화자원(산불진화헬기 1대, 산불전문진화대 20명, 산림공무원 10명, 소방 30명)을 긴급 투입하여 20일 오후 13시 30분에 진화를 완료하였다.

□ 산림당국은 산림 인근 양계장에서 불법 쓰레기소각 중 순간 돌풍으로 불길이 산으로 옮겨 붙어 산불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이번 산불로 산림 약 0.15ha 소실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042-481-4119) 고락삼 과장은 “추석연휴기간 성묘객이나 등산객의 부주의 또는 산림인근 주민의 쓰레기소각 등으로 인해 산불발생 위험이 높고, 실제 2015년 추석연휴에만 무려 11건의 산불이 발생한 전례가 있다”며, 사소한 부주의로 인해 발생한 산불이라도 산불 가해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으므로 산림 인근 주민과 등산객은 입산 시 화기 사용을 삼가주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참고) 산불진화헬기 물투하



(참고) 산불진화대 산불현장진화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황리 종료 위드 코로나 시대, 새로운 기준이 되다.
2021함양산삼항노화 엑스포는 이달 10일 공식 폐막행사를 마지막으로 31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였다.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 개최된 국가공인 최대규모의 행사인 이번 엑스포는 행사기간 총 44만여 명의 관람객들이 방문하며 성공적인 성과를 이뤄냈다.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가 개막한 지난 9월은 코로나 확진자가 연일 증가하고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되면서 행사 직전까지 방역수칙 단계가 여러 번 바뀌고 격상되는 시기였다. 단체 관람객 유치는 생각지도 못하는 어려운 시기에 개최된 엑스포였지만 종료되는 시점까지 집단감염이나 지역 확산 없이 44만여 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했다는 점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내달부터 시행 예정인 ‘위드 코로나’ 상황에서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새로운 방역 기준을 제시하면서 전국의 자치단체와 민간단체들의 벤치마킹을 위한 성공적인 엑스포로 평가받고 있다. □ 44만여 명의 관람객과 자체 수익 올린 성공 비결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올 7월 말에 이미 사전예매 목표의 80%(사전입장권 판매 수익 17억 원, 28만여 매)를 초과 달성한 것을 시작으로 현장 판매 입장권 수익과 시설임대수익, 후원사업, 휘장사업 등 총 30억 원의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