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1 (금)

  • 흐림동두천 19.1℃
  • 흐림강릉 19.5℃
  • 서울 20.0℃
  • 대전 20.7℃
  • 대구 22.8℃
  • 울산 23.5℃
  • 광주 20.9℃
  • 부산 22.5℃
  • 흐림고창 20.1℃
  • 제주 23.4℃
  • 흐림강화 19.4℃
  • 흐림보은 20.4℃
  • 흐림금산 19.4℃
  • 흐림강진군 22.0℃
  • 흐림경주시 23.6℃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재해·안전·예방

경기도, ‘공정 건설환경 조성’ 앞장 설 제2기 건설공사 시민감리단 공개모집

URL복사

             

○ 경기도, 제2기 건설공사 시민감리단 7월부터 운영‥6월 14일까지 참여자 모집 

  - 2019년 7월부터 제도 운영, 전문성과 실무경험이 풍부한 시민의 참여 독려
○ 현장점검을 통해 안전사고 예방, 품질 및 시공능력 강화 등을 위한 감리활동
  - 도 및 도 소속기관 발주 공공건설공사 대상
  - 부당한 업무처리에 대한 시정조치 및 제도개선 건의 등 권한 가져 

경기도는 ‘공정한 건설 환경 조성’에 앞장서온 ‘제1기 건설공사 시민감리단’이 올해 7월 임기가 만료함에 따라 6월 3일부터 6월 14일까지 ‘제2기 건설공사 시민감리단’을 모집하고 7월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건설공사 시민감리단’은 전문가로 구성된 시민들이 단원으로 참여해 공사현장을 직접 살펴봄으로써 안전사고 예방, 품질 및 시공능력 강화를 통한 ‘공정 경기건설’ 정착을 목적으로 2019년 7월부터 도입·운영한 제도다.
경기도와 소속기관에서 발주하는 건축, 도로, 철도, 하천 등 4개 분야의 공공건설공사 현장을 외부전문가의 입장에서 객관적이고 면밀한 시각으로 점검하며, 부당한 업무처리에 대한 시정조치, 제도개선 건의 및 자료 열람·제출요구 등 권한을 가지고 활동을 펼치게 된다.
도는 이번 제2기 건설공사 시민감리단 공개모집으로 전문성과 실무경험이 풍부한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위촉된 시민감리단원의 임기는 위촉일로부터 2년이며, 1회에 한해서 연임할 수 있다.
신청자격은 수도권 거주자 중 건축·토목·안전·설비분야 등 관련 전문자격과 실무 경력이 있는 사람, 관련 분야 대학·연구기관에서 조교수 이상의 직에 있는 사람, 민간 감리 경력 5년 이상인 사람 등이다.
이번 2기 시민감리단의 운영규모 안전관리, 토목시공, 도로, 철도, 수자원, 건축시공, 기계, 전기, 통신, 소방 등 10개 분야 30명 내외다.
시민감리단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오는 6월 14일까지 우편과 이메일(gigsjc@gg.go.kr)로 신청이 가능하며, 관련 서식 및 접수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청 홈페이지(www.gg.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교흥 건설안전기술과장은 “공사현장을 시민의 눈으로 직접 살펴봄으로써 공공건설공사의 감리 기능을 한층 더 강화하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건설공사 시민감리단 통해 안전하고 공정한 건설환경 조성에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경북도,‘새바람 행복버스 의성군 현장 간담회’개최
경상북도는 9일 의성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네 번째 ‘새바람 행복버스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의성군 현장 간담회에서는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해 김주수 의성군수,지역의 청년 대표 및 기관‧사회단체장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 청년 기(氣) 확실히 살리자”라는 주제로 열띤 토론을 펼쳤다. 간담회 중 이철우 도지사가 직접 주재하여 진행한 ‘민생 애로사항 건의 및 답변의 시간’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일자리가 감소하고 활동이 위축돼 힘겨운 시기를 겪고 있는 청년들을 대표하여 참석자들의 애로사항 건의가 이어졌고, 도지사와 관련 전문가들은 현장에서 격의 없이 소통하며 애로사항을 하나하나 집중적으로 해결했다. 특히, 지역에 진입하고자 하는 외부 청년들을 위한 거주공간과 인프라가 도시에 비해 부족하다는 애로사항에 대해, ‘청년마을 만들기 사업’, ‘이동식 청년주택 지원 사업’, ‘청년근로자 주거비 지원 사업’ 등 도시청년들이 지역에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청년체감형 사업들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답했다. 이어, 코로나로 위축된 청년의 심리적 안정과 건강한 삶을 위한 교육, 청년들이 지역에 정착해 자기 역량을 쌓아가기 위한 교육 등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맞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