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2 (월)

  • 맑음동두천 8.3℃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8.6℃
  • 맑음대전 10.6℃
  • 맑음대구 10.4℃
  • 맑음울산 10.6℃
  • 맑음광주 11.2℃
  • 맑음부산 11.6℃
  • 맑음고창 11.8℃
  • 맑음제주 13.9℃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8.7℃
  • 맑음금산 10.3℃
  • 맑음강진군 12.1℃
  • 맑음경주시 11.9℃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농축산식품

함평군, 지난 9일 단호박 신기술 교육 실시

- 고품질 단호박 친환경 재배 교육 호응 -


 전남 함평군이 지난 9일 월야농협에서 단호박 재배 농업인을 대상으로 고품질 단호박 친환경 재배 기술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올해 처음으로 실시한 농업인 실용교육으로, 함평군 지역특산물인 단호박 재배 농가의 애로사항을 해결하고 고품질 단호박 생산 기술 확산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교육에서는 고품질 단호박 생산을 위한 시기별 중점기술 지도와 함께 지역 농업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해결을 위한 질의응답도 함께 진행됐다.

 현재 함평군은 224개 농가가 122ha 규모의 농지에서 연간 약 1,640t의 고품질 단호박을 생산하고 있다.

 함평군은 올해부터 미생물, 곤충 등을 이용해 친환경 원예작물의 생산성 향상을 위한 생태적 종합관리 신기술 시범 사업을 단호박 재배 농가 대상으로 실시하는 등 농가 소득 향상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문정모 함평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현장 중심 실천 교육과 새로운 재배 기술 보급으로 함평 단호박이 전국 최고 상품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사진(교육현장 


)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밤에도 북적북적... 충남 야간관광 활성화 전략 필요
충남도의 체류형 관광객 유치를 위해 야간관광 활성화 정책을 추진해야 한다는 전문가의 제안이 나왔다. 최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2024년 야간관광 특화도시’로 충남 공주시가 선정되면서 야간관광에 대한 관심이 더욱 커지고 있기 때문이다. 충남연구원 한석호 초빙책임연구원은 ‘충남 야간관광 활성화 전략 연구’(충남리포트플러스 제388호)에서 “충남도는 짧은 체류 시간 및 낮은 숙박 일수 등 당일 또는 경유형 관광객이 상대적으로 많고, 물리적 시설 확충 중심의 야간관광 개발 인식 등 개선해야 할 문제들을 갖고 있다”며 “야간관광은 주간 관광콘텐츠의 연계·확장이라는 측면에서 콘텐츠 다각화와 지역 체류 유도에 중요한 전략으로 활용될 수 있다”고 말했다. 지난 2022년 한국관광공사의 발표에 따르면, 실제로 야간관광 활동 시, 여행객 평균 체재 일수가 7.2일에서 7.9일로 증가했고, 약 5,309억 원의 부가가치 유발효과, 약 1조 3,592억 원의 생산유발효과, 약 9,093명의 고용 유발효과 등 경제적 파급효과가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에 야간관광 특화도시로 선정된 공주시는 △편리한 교통 접근성 및 풍부한 배후시장, △적절한 야간관광 수용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