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6 (금)

  • 맑음동두천 -0.3℃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4.0℃
  • 맑음울산 3.3℃
  • 맑음광주 5.0℃
  • 맑음부산 5.5℃
  • 맑음고창 0.0℃
  • 맑음제주 7.0℃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몰려드는 나눔 의지, 커지는 배움의 씨앗… 논산시 장학금 기탁 행렬 ‘활발’

- 지역 기업체 비롯한 사회단체에서 장학금 기부 의사 밝혀와… 기탁식 연이어
- 백성현 논산시장 “교육 발전의 밑거름… 미래인재 꿈 키우는 데 큰 힘 된다”



논산시(시장 백성현) 미래인재 육성에 힘을 보태고자 하는 따뜻한 나눔의지가 모여들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만들고 있다.

 

시는 지난 30일 지역 내 대표적 예식장인 노블레스컨벤션 웨딩홀(대표 김연희)임원진이 논산시청을 찾아 장학금 5천만 원을 기탁했다고 전했다. 기탁식에 참석한 김정만 회장은논산시민들에게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환원하고자 장학금 기탁을 결심했다며 청소년들의 미래를 위해 써달라 전했다.

 

또한 지난 1일 오전에는 대한적십자사 봉사회 논산지구협의회(회장 김동주) 회원들이논산 꿈나무육성에 이바지한다는 의지로 기탁금 532 4천 원을 전했다. 기탁금은 지난 10월 열린 2023 강경젓갈축제에서 1천 원 젓갈ㆍ고구마 비빔밥을 판매해 벌어들인 수익금으로 알려졌다. 적십자사 봉사회에서는 해당 프로그램의 전 과정을 주도하며 올해 강경젓갈축제에 활기를 더한 바 있다.

 

같은 날 주식회사 도깨비 유통 앤 캠핑사의 박영걸 대표도 장학금 기탁을 위해 논산시청을 찾았다. 박 대표는 강경젓갈축제의 부대 행사였던 만물도깨비 경매 수익금에 회사 내 자체 모금액을 얹어 총 3백만 원을 기부했다. 박 대표는상대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이 학업에 매진할 수 있도록 경제적 부담을 줄여주는 버팀목이 되고 싶다며 기탁의 뜻을 밝혔다.


한편, 백성현 논산시장은지역의 발전과 대한민국의 번영을 이끌어 갈 이들은 결국 자라나는 미래세대라며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많은 분들의 관심과 정성, 아낌없는 지지 덕분에 올해 장학사업을 확대해 더 많은 학생들에게 혜택을 줄 수 있었다고 화답했다.

 

 그러면서기탁받은 장학금들은 더 나은 교육환경을 만드는 일에 소중한 밑거름이자 더 많은 인재들이 꿈을 키우는 데 큰 힘이 된다며 거듭 감사를 전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이동환 고양시장 “메가시티 적극 추진하겠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이 교통·일자리·대학 유치 등 시민 이익에 부합하도록 수도권 재편(메가시티)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15일 고양특례시청에서 수도권 재편 관련 기자간담회를 갖고 수도권 재편에 대한 의견을 발표했다. 우선 이 시장은 “메가시티는 몇 달 전이 아닌, 수십 년 전부터 그 필요성이 대두돼 온 시대적 과제이며 피할 수 없는 흐름”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 시장은 “고양시는 서울 6개구를 접한 가장 가까운 이웃이며 하루 16만 명이 서울로 출퇴근하고 소비하고 있다”라며 “행정구역만 다를 뿐, 사실상 많은 기능이 서울과 연결되어 있다”고 전했다. 이어 “과거에는 고양시 일부 지역이 행정구역 개편으로 서대문구, 은평구로 서울의 일부가 된 적도 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또 “지난 해 11월 오세훈 서울시장을 만나 고양시의 수도권 재편 구상을 밝혔고 오세훈 시장 역시 공감하며 동의의 뜻을 표하기도 했다”고 말하고 “서울과 고양은 하나의 생활권임에도 불구하고 행정으로 엄격하게 단절되어 있어 일관된 정책을 적용받지 못했다”고 전했다. 이 시장은 고양시의 도시여건에 대해 서울 집중을 억제한다는 이유로 서울의 경계에 그린벨트가 견고한 울타리처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