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7 (수)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농축산식품

경북도, 5년 연속 농식품부 농촌융복합산업지구 공모 선정!

- 고령 딸기지구 선정, 국비 15억원 확보 -
- 딸기 융복합산업화로 일자리와 부가가치 창출 등 지역 핵심산업으로 육성 -


경상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3년 농촌융복합산업 신규지구 조성사업에 ‘고령 딸기 농촌융복합산업지구’가 선정되어 2019년부터 5년 연속 공모 선정이라는 쾌거를 이루었다고 밝혔다.
  * 경북 선정현황(‘19년~‘23년) : (‘19년) 영천 포도, (‘20년) 성주 참외, (‘21년) 경산 대추, (‘22년) 영천 마늘, (‘23년) 고령 딸기,

이번 공모사업은 작년 10월 전국 지자체 공모신청 후 서류심사, 현장실사와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되었으며 선정된 고령 딸기 농촌융복합산업지구는 올해부터 2026년까지 총 사업비 30억원(국비 15억)을 지원받게 된다.
 * ‘23년 선정지역 : 경북 고령(딸기), 전남 장흥(한우), 전남 곡성(토란도란)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은 농산물의 생산·제조·가공·유통·관광 등 1·2·3차 산업화기반이 집적된 곳을 농촌융복합산업지구로 지정하고 공동인프라 조성 시설·장비, 제품 및 브랜드 개발, 홍보마케팅 등을 지원함으로써 일자리와 부가가치를 동시에 창출하는 사업이다.

고령 딸기 농촌융복합산업지구는 경북 딸기 주산지인 쌍림면, 대가야읍, 덕곡면 3개 면의 총 179ha 규모로 쌍림농협농산물가공센터 인프라 보완, 안림딸기마을 창업허브조성, 딸기 스타트업 육성, 고령 딸기 브랜드 홍보 및 마케팅 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올해 선정된 종자산업기반구축사업 및 딸기 관련 사업과 귀농·귀촌, 창업, 관광 관련 사업과 연계하여 2031년까지 연 매출 5% 이상 증가, 일자리 100명, 청년 창업 25명, 농촌융복합산업 인증 기업 10개소, 농가당 소득 6천만원 달성 등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주령 경상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고령 딸기 농촌융복합산업지구 공모 선정은 경북도와 고령군이 함께 소통하고 노력한 결과로, 이 사업을 통해 고령 딸기가 지역의 새로운 특화 브랜드로 자리 매김하고 생산은 물론 제조·가공·유통·체험·관광이 함께 어우러진 농촌융복합산업의 새로운 성공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북도 내 농촌융복합산업지구는 이번 고령 딸기를 포함하여, 문경 오미자, 의성 마늘, 안동 마, 영천 포도, 성주 참외, 경산 대추, 영천 마늘 총 8개 지구이며, 현재 지역경제 다각화·고도화의 거점으로 육성중이다.
  * 선정현황(‘14년~‘23년) : (전국) 39지구→경북 8, 강원4, 충북3, 충남3, 전북6, 전남9, 경남5, 제주1

2023년 고령 딸기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사업 공모 선정

  

농촌융복합산업화 기반이 집적된 곳을 농촌융복합산업지구로 지정·지원하여 지역경제의 고도화 거점으로 육성


    사업개요
 ❍ 사업기간 : 2023년~2026년(4개년)
 ❍ 사 업 비 : 개소당 3,000백만원(국비 1,500, 도비 360, 시비 840, 자부담 300)
   * 연차별 지원 : (‘23년) 4억원, (‘24년) 8억원, (‘25년) 12억원, (‘26년) 6억원
 ❍ 지원내용 : 공동인프라 조성, 시설‧장비, 디자인 개발, 홈페이지 구축 등
  ※ 선정절차 : 중앙 전문심사단(5명) 서류심사(30%) → 현장심사 및 발표심사(70%) 
    - 사업계획의 구체성·타당성·산업 집적화 정도, 지역경제 파급효과 등

  

선정결과

 ❍  선정결과 : 고령 딸기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선정
   * 전국 3개 지구 : 경북(고령 딸기), 전남(장흥 한우, 곡성 토란도란)
 ❍ 고령 딸기지구 현황

지구현황

- 생 산 액 : 457억원(전국 12,270억원)

- 재배면적 : 1.79Km2(전국 56.83Km2)

- 재배 농가수 : 289

- 농촌융복합산업 인증자수 : 3

사업내용

- (H/W) 쌍림농협농산물가공센터 인프라 보완

안림딸기마을 창업허브 조성

- (S/W) 딸기 스타트업 육성, 6차 산업모델 개발, 브랜드 홍보 및 마케팅, 판로개척 등



 기  기대효과
 ❍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지정·지원으로 지역경제 다각화, 고도화 거점 육성  
  → 농가소득 증대, 일자리 및 부가가치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

참고

 

14~ 23년 사업지구 지정현황


년도

경북

강원

충북

충남

전북

전남

경남

제주

39지구

8지구

4

3

3

6

9

5

1

‘14

(시범)

3

 

 

영동

(포도와인)

 

순창

(장류)

 

하동

(녹차)

 

‘15

6

문경(오미자)

의성(마늘)

횡성

(한우)

 

서천

(소곡주)

 

영광

(찰보리)

 

서귀포

(감귤)

‘16

4

 

강릉·평창

(고랭지배추)

 

공주

(알밤)

장수

(레드푸드)

 

함양

(산양삼)

 

‘17

3

안동

()

 

 

 

고창

(복분자)

고흥

(유자)

 

 

‘18

4

 

영월

(장류)

음성

(들깨)

 

임실

(치즈)

곡성

(멜론)

 

 

‘19

4

영천

(포도)

 

 

청양

(구기자)

완주

(로컬푸드)

 

거창

(사과)

 

‘20

4

성주

(참외)

양구

(시래기)

증평

(인삼)

 

 

순천

(매실)

 

 

‘21

4

경산

(대추)

 

 

 

 

여수

(돌산갓)

 

해남

(고구마)

밀양

(딸기)

 

‘22

4

영천

(마늘)

 

 

 

정읍

(지황)

강진

(쌀귀리)

창원

(단감)

 

‘23

3

고령

(딸기)

 

 

 

 

장흥

(한우)

 

곡성

(토란도란)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남해군‘소규모 관광단지’후보지 2곳 선정
남해군이 정부가 추진하는 ‘소규모 관광단지’ 후보지 지자체로 선정되면서, 삼동면 대지포 웰니스 온천단지 조성사업과 창선 라이팅아일랜드 조성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남해군에 따르면, 지난 15일 최상목 부총리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열린 비상경제장관회의에서 ‘인구감소지역 지원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소규모 관광단지 조성 방안이 발표됐고, 후보 대상지로 남해군을 포함한 전국 7개 시군(10개소)이 선정됐다. ‘소규모 관광단지’는 올해 초 새롭게 도입된 제도로, 인구감소지역에 관광기반시설을 조성해 실질적인 생활인구 확대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존 ‘관광단지’ 제도를 완화해, 개발부담금 면제 등의 혜택이 주어지고 인구감소지역 혜택(관광기금 융자우대, 재산세 최대 100%감면, 지방소멸대응기금 활용 연계 등)이 추가로 지원된다. 지정요건도 기존 50만㎡에서 5만㎡~30만㎡로 줄이고 필수 시설 요건도 공공편익과 관광숙박시설을 갖추면 승인할 수 있도록 했다. 지정·승인 권한 역시 기존 광역자치단체장에서 기초자치단체장으로 이양된다. 문화체육관광부에서는 내년 1분기 소규모 관광단지 지정을 목표로 세부요건 등을 마련하고 있다. 남해군 관계자는 “더욱 특색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