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1 (일)

  • 맑음동두천 -7.0℃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3.1℃
  • 맑음대전 -3.7℃
  • 박무대구 -2.0℃
  • 연무울산 1.0℃
  • 박무광주 -1.0℃
  • 연무부산 2.4℃
  • 맑음고창 -5.4℃
  • 연무제주 6.1℃
  • 맑음강화 -5.8℃
  • 맑음보은 -6.5℃
  • 맑음금산 -5.8℃
  • 맑음강진군 -3.4℃
  • 맑음경주시 -3.5℃
  • 맑음거제 0.7℃
기상청 제공

경기도 1인당 홍보비 15원. 전국 최하위 도민 알권리 위해 홍보예산 적극 증액 촉구

○ 경기도 인구 1인당 홍보예산 전국 대비 하위권에 머물러
- 경기도 홍보부서 예산 적극 확대 편성하여 도민의 알권리 충족해야


경기도의회 의회운영위원회는 황대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수원3)은 26일 실시된 2023년도 경기도 대변인 및 홍보기획관 예산안 심의에서 경기도 홍보비 사업예산의 적극적인 증액을 강조했다. 
황대호 의원은 2022년도 경기도정과 도의회 의정활동 홍보 주요 성과로서 일일뉴스, 기획영상 제작 등 활발한 홍보 활동을 언급하면서 “2022년도 시·도별 홍보예산 현황을 살펴보면, 경기도가 273억(경상경비 포함)으로 편성돼 있는바, 이는 세종이 인구 1인당 홍보예산 순위가 1위, 서울특별시가 10위인데 반해, 경기도는 17개 시·도 중 인구 1인당 홍보예산이 겨우 16위로 최저 수준”이라고 지적하면서 홍보 예산의 적극적인 확대 편성을 주장했다. 
특히 해외언론홍보 예산을 살펴보면 경기도 총 8억(대변인실 2억, 홍보기획관 6억)으로 서울, 강원의 절반 이하 수준에 불과하며, 이를 주민 1인당으로 환산했을 경우 15원으로 전국 최저 수준이라고 첨언했다.
또한 “2021년도 경기도청 전체 광고비는 249억원으로 이 또한 일반회계의 0.10%, 인구 1인당 1,852원으로 예산 규모, 인구 수 고려했을 때 서울과 인천의 중간 수준”이라고 설명하여 홍보 부서의 홍보 예산을 더욱 더 증액해경기도민의 알권리를 위해 홍보를 좀 더 진취적으로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와 더불어 영상 및 기획 콘텐츠 분야 상시적 협업 체계를 마련하고 방송 보도 분야에서도 의정 뉴스 제작, 홍보모니터를 통한 홍보 영상 송출 등 경기도 대변인실과 도의회 언론홍보담당관 간 홍보 협업을 활성화할 것을 적극 주문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 , 설 연휴 첫날 장바구니 물가 점검
□ 김진태 강원특별자치도지사가 설 연휴 첫날인 2월 9일, 전통시장을 찾아 직접 장을 보며 설 주요 성수품목에 대한 물가 동향을 점검하고 시장 상인, 도민과 직접 소통하며 설 명절 민심을 살폈다. ○ 김진태 지사는 아침부터 오후까지 춘천 애막골 새벽시장, 풍물시장, 중앙시장 및 제일시장 4개 전통시장을 차례로 방문해 명절음식을 구매하며 물가안정대책이 현장에서 잘 시행되고 있는지를 중점적으로 살폈다. ○ 점심은 시장 내 점포에서 시장 상인회장과 함께하며 소비심리 침체 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과 전통시장의 발전방안에 대해 서로 의견을 나눴다. □ 김 지사는 전통시장을 방문한 도민에게 새해덕담을 건네며, “설을 앞두고 사과·배 등 성수품 가격이 치솟으며 장바구니 부담이 커지고 있는데, 도에서는 설 연휴가 끝나는 날까지 주요 품목 가격 동향을 꾸준하게 모니터링 해 장바구니 부담을 덜고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전했다. □ 또한, 김 지사는 119 종합상황실을 방문해 도민의 안전을 위해 연휴임에도 불구하고 특별경계근무중인 소방대원들을 격려하고 설 덕담을 나눴다. 김 지사는 “이렇게 일해주고 계신 여러분 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