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흐림동두천 12.1℃
  • 구름많음강릉 13.0℃
  • 서울 14.0℃
  • 흐림대전 9.8℃
  • 대구 11.4℃
  • 흐림울산 20.0℃
  • 흐림광주 17.2℃
  • 흐림부산 19.3℃
  • 흐림고창 19.0℃
  • 흐림제주 23.0℃
  • 흐림강화 15.6℃
  • 흐림보은 9.5℃
  • 흐림금산 9.0℃
  • 구름많음강진군 18.4℃
  • 흐림경주시 20.0℃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서울시와 친선도시 40주년, 클라우디아 로페즈 보고타 시장 서울시장 면담

- 10.15.(토) 오세훈 서울시장, 서울 찾은 콜롬비아 보고타 시장과 서울시청서 면담
- 1982년 친선도시 체결 후 올해 40주년, 우수한 교통정책 교류하는 긴밀한 협력파트너
- 서울시 통합환승시스템 등 경제․교통분야 정책교류 논의…체감하는 정책교류 이어갈 것


 오세훈 서울시장은 15일(토) 서울시청 집무실에서 클라우디아 로페즈(Claudia López) 보고타 시장을 만나 양도시간 친선 40주년을 축하하고 양 도시 간 교류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클라우디아 로페즈 보고타 시장은 보고타 역사상 최초의 민선 여성시장이다. 세계대도시 연합체 메트로폴리스(Metropolis) 회장 및 C40 도시기후리더십 그룹 부의장으로 임명되는 등 지속가능개발목표의 이행을 위해 힘쓰고 있다. 
  ※ C40는 세계 대도시들이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이에 대응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구성한 각국 도시 시장들의 협의체다. 

 서울시와 보고타시는 1982년 친선도시를 체결한 후 지난 40년간 교통․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속적인 교류와 협력을 이어오고 있다. 코로나 시기에는 보고타시에 약 5만 불(한화 6천만 원) 상당의 방호복 3,000세트를 지원함으로써 형제의 우애를 다진 바 있다. 
   이번 달 초에는 보고타 시 현지에서 열린 친선결연 40주년 기념공연에서 서울시 국악관현악단이 한국의 민요, 판소리, 사물놀이 등을 선보이며 한국전통예술의 소중한 정신과 가치를 보고타에 알렸다. 

 특히 서울시와 보고타시는 과거부터 서로의 우수한 교통정책을 배워 현재의 교통체계로 발전시켜온 긴밀한 정책 협력 파트너이다
   2004년, 서울시는 교통 체계 개편을 위해 보고타시의 혁신적인 BRT(버스급행체계)시스템을 벤치마킹해 버스중앙차로 제도를 시행했고, 2011년에는 서울시의 교통카드 시스템을 보고타시에 수출했다. 

 클라우디아 로페즈(Claudia López) 보고타 시장은 “보고타 시 내 대중교통(케이블카, BRT, 메트로)을 연결하는 대중교통 통합결제시스템을 향후 도입하는 계획을 구상 중”이라고 밝히며, “서울시의 통합환승시스템과 빅데이터를 활용한 교통정책이 보고타시 정책 수립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정책 교류를 희망했다.

 오세훈 시장은 “보고타 시장님을 직접 만나 뵙고 양 도시 간 교류 협력에 대해 논의 할 수 있는 기회가 있어서 기쁘다.”며, “앞으로 양 도시 교통시스템의 기술적인 교류가 시민들의 편의를 증진시키고, 오늘의 방문이 보고타시의 발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붙임 1. 클라우디아 로페즈 보고타 시장 인적사항
     2. 면담 현장사진 1부.  끝.


붙임 1

보고타 시장 인적 사항 



성    명 : 클라우디아 로페즈
               (Claudia López)                                                                                  
출   생 : 1970년 3월 9일 (만 52세)     

주요경력
  ㅇ 2020. 1.~   보고타 시장   ※ 임기 : 2023.12.
  ㅇ 2014.       콜롬비아 상원의원
  ㅇ 2000.       보고타 시 산타페 구청장

특이사항
  ㅇ 보고타 시장 역사상 최초 여성 시장 당선 (’19. 10. 27.)
  ㅇ 세계대도시 연합체 메트로(Metropolis) 회장, C40 도시기후리더십 그룹 부의장 

붙임 2

서울시장 면담 현장사진 



왼쪽-클라우디아 로페즈(Claudia López) 보고타 시장


오른쪽-클라우디아 로페즈(Claudia López) 보고타 시장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도심항공교통(UAM) 울산이 선도한다”
울산시는 오는 10월 25일부터 27일까지 울산전시컨베션센터에서 개최되는 ‘2022 울산미래박람회’에 참가해 도심항공교통 특별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울산과학기술원 등 울산기업 13개사, 초청기업 18개사 등이 참가해 미래로봇 전시, 도심항공교통, 미래교육, 미래스포츠, 미래교육, 미래문화 등 다채로운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울산시는 이번 박람회에 도심항공교통 홍보관을 설치하고 미래교통수단의 이해를 돕기 위해 울산 지역 기업들 중심으로 개발한 ‘비행체(드론)’과 기관‧연구소가 참여해 지자체 최초로 개발한 울산과학기술원 ‘개인비행체(PAV)’를 전시한다. 또한 울주군,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울산과학기술원과 함께 도심항공교통 협력단지(클러스터) 구축사업 소개와 드론특별자유화구역, 중소도시 첨단도시 조성사업 등 연계사업도 소개할 예정이다. 노동완 울산시 혁신산업국장은 “이번 전시회를 계기로 울산시가 도심항공 교통 산업의 발전을 선도할 수 있도록 차근차근 준비해 나갈 계획이다.”며 “안전하고 편리한 첨단 도심교통체계인 도심항공교통 상용화를 위한 기술 개발에 울산도 정부와 함께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