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6℃
  • 맑음강릉 22.0℃
  • 박무서울 15.9℃
  • 구름많음대전 15.8℃
  • 구름조금대구 20.1℃
  • 구름조금울산 19.4℃
  • 박무광주 15.6℃
  • 맑음부산 19.2℃
  • 구름많음고창 14.1℃
  • 맑음제주 15.6℃
  • 구름많음강화 14.0℃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많음금산 11.6℃
  • 맑음강진군 14.0℃
  • 구름조금경주시 16.9℃
  • 구름많음거제 16.6℃
기상청 제공

동남아 4개국 해외 온실가스 감축 사업(REDD+) 역량배양 교육 실시

-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베트남의 담당 공무원 대상으로 투명성 등 강조 -

URL복사

□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20일 해외 온실가스 감축 사업(REDD+)을 추진하고 있는 동남아 지역 4개국을 대상으로 역량배양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o 이번 교육은 레드플러스(REDD+) 시범사업국인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와 올해 새롭게 사업을 계획하고 있는 베트남 등 4개국의 레드플러스(REDD+) 추진 사업단원 등 60명을 대상으로 실시하였다. 
    * 레드플러스(REDD+) : 개발도상국의 산림 전용과 황폐화 방지를 통해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는 활동(Reducing Emissions from Deforestation and Forest Degradation Plus)

□ 산림청은 지난 ’12년부터 레드플러스(REDD+) 시범사업을 추진해왔으며, 각국의 레드플러스(REDD+) 추진 사업단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매년 초청 교육을 실시해왔다. 

  o 그러나, 지난 ’20년 코로나 19가 확산한 이래 초청 교육이 중단됨에 따라 산림청은 온라인을 통해 역량배양 기회를 제공하고 현지 관리 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22년 레드플러스(REDD+) 역량배양 영상교육의 장을 마련하였다. 

□ 지난 11월 영국 글래스고에서 개최된 유엔기후변화협약 제26차 당사국 총회에서 파리협정의 세부지침이 국제적 합의에 도달함에 따라 이번 교육을 통해 레드플러스(REDD+)와 관련된 지침과 앞으로의 정책 방향도 참여국들과 공감대를 형성했다.

  o 파리협정 세부지침에 따라 레드플러스(REDD+) 사업을 통해 확보한 배출권을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NDC) 달성에 활용할 수 있게 된  만큼, 산림청은 지금까지 추진해 온 3개국 시범사업을 준 국가 수준의 사업으로 확대하고 민간과 협력해 나간다는 방침을 참석자들과 공유하고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 그 밖에도, 레드플러스(REDD+) 사업추진 절차, 체계 등 기술 교육이 함께 이루어졌으며 레드플러스(REDD+) 협력과 이행 지원을 위해 아시아산림협력기구(AFoCO)를 소개하는 자리도 마련되었다. 

□ 박은식 국제협력담당관은 “레드플러스(REDD+) 사업 확대는 이제 세계적인 큰 물결”이라며, “사업의 투명한 관리와 지역주민들의 권리 보호가 이 사업의 핵심임을 이번 교육을 통해 참석자들에게 다시 한번 강조했고, 지난해 현장 관리 전문가를 예산 미확보로 파견하지 못했지만, 올해는 예산 확보를 통해 현장 배치하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2022년 온실가스 감축 사업(REDD+) 역량배양 워크숍 계획


 

목 적

 

 

 

시범사업국 REDD+ 추진현황과 노하우 및 COP26 이후 기후관련 향 공유 등을 통해 각 국가 사업단(PMU)의 역량과 성과를 제고


 행사개요
 ㅇ일  시 : 2022. 1. 20(목) 15:00∼18:30, 영상(zoom 시스템)
   * 메콩 유역 국가들과의 시차를 고려하여 워크숍 시간 설정

 ㅇ참석자 : 60명(산림청, 산림과학원, 캄보디아·미얀마·라오스·베트남, 한-메콩 산림협력센터, 기후변화연구원, 임업진흥원, AFoCO, WWC, 관심기업 등)

 주요내용
 ㅇ (산림청) COP26이후 REDD+사업 추진방향
 ㅇ (CLMV) REDD+ 추진현황 및 성과 발표
 ㅇ (WWC) REDD+ 시범사업 세부 추진절차(동영상 강의)
 ㅇ (AFoCO) REDD+ 협력 및 이행

 세부일정()

시 간

내 용

비 고

15:00~15:05

05

워크숍 일정 안내

사회자

15:0515:10

05

개회사

국제산림협력관(산림청,녹화)

15:1015:40

30

COP26이후 REDD+ 사업 추진방향

(20분 발표, 10분 질의응답)

김가영 전문관(산림청)

15:4016:40

60

CLMV REDD+ 사업추진 현황(15분 발표)

사업단 및 담당자

16:40~17:00

20

종합질의

참석자

17:0017:10

10

Break Time

 

17:10~18:00

50

REDD+ 세부추진 절차(50분 영상 강의)

Brian Williams(WWC)

18:0018:20

20

REDD+ 협력 및 이행

AFoCO

18:20~18:30

10

폐회사

해외자원담당관(산림청)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울릉도 신공항시대 대비 섬쑥부쟁이 가공품 개발 나서
경북농업기술원은 울릉도 신공항시대를 앞두고 울릉의 대표적인 산채인 섬쑥부쟁이를 활용한 고령자용 식품개발 연구를 올해부터 추진한다고 밝혔다. 우리나라는 고령화 사회에서 초고령화 사회로 진행되고 있으며 노인 1인 가구 비율도 높아서 고령자의 식생활과 건강에 대한 국가적인 관심이 필요한 시점이다. 울릉도 대표적인 산채인 섬쑥부쟁이는 풍을 제거, 해열, 해독, 담제거, 기침을 멎게 하는 기능이 있다고 동의보감에 전하고 있다. 농업기술원은 노인의 염증 질환 개선과 단백질을 보강할 수 있도록 우수한 기능성 농산물인 섬쑥부쟁이 가공을 위한 소재화 기술개발에 관한 연구를 추진한다. 또 이를 현장에 접목하기 위해 농촌진흥청, 산업체(KMF, 라이프샐러드), 동국대학교와 협업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이달 19일 울릉 현장에서 섬쑥부쟁이를 활용한 고령자용 식품개발에 관한 논의를 하고자 산학연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농업기술원은 섬쑥부쟁이 가공을 위한 원료기준 설정과 제품개발이 용이하도록 하는 소재화 기술 개발에 관한 연구를 담당하며, 농촌진흥청과 동국대학교에서는 섬쑥부쟁이의 항염증 효능을 구명하는 역할을 담당하기로 했다. KMF와 라이프샐러드는 섬쑥부쟁이를 활용한 고령자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