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7.6℃
  • 맑음강릉 22.4℃
  • 흐림서울 18.6℃
  • 맑음대전 18.9℃
  • 맑음대구 21.2℃
  • 맑음울산 20.8℃
  • 맑음광주 18.4℃
  • 맑음부산 21.2℃
  • 맑음고창 18.0℃
  • 맑음제주 19.6℃
  • 맑음강화 17.1℃
  • 맑음보은 16.8℃
  • 맑음금산 15.7℃
  • 맑음강진군 18.9℃
  • 맑음경주시 21.2℃
  • 맑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분류를 선택하세요

남양주시, 미래세대를 위한 수소경제 토론회 개최

URL복사
                 
남양주시는 23일‘강한 남양주 토론회 플러스’를 개최해 최근 탄소중립 정책의 핵심으로 떠오른 ‘수소경제’의 비전 등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수소경제'란 수소를 주요 에너지원으로 사용하는 경제산업 구조로, 환경위기 대두 및 환경보호 움직임에 따라 많은 국가들이 탄소자원 중심의 경제로 인한 환경문제를 해결할 대안으로 꼽고 있다. 현재 세계는 탄소 중립이 기업 생존을 좌우하는 이슈로 부각되고 있으며, 수소시장을 선점키 위한 치열한 경쟁이 가속화되는 상황이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남양주시 간부 직원들과 읍면동장, 관심 있는 직원들이 참석해 함께 수소경제를 이해하고, 환경개선과 사회적 책임 등 지방정부의 역할에 대해 논의했다. 

조광한 시장은 “환경개선은 개인과 기업, 공공 모두가 적극 참여해 사회공헌을 이뤄가야 한다”라고 강조하며, “앞으로 우리 시가 펼칠 ESG행정은 수소경제뿐만 아니라 다양한 친환경 정책, 약자에 대한 배려까지 모두 담는 것이며, 작은 힘이지만 우리 시부터라도 지구를 구하기 위한 선한 영향력을 행사키 위해 노력해 나가자”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앞으로도 직원들의 환경개선 의식 변화를 위한 다양한 토론회와 교육 등을 계속 추진할 계획이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고양시, 고양국제꽃박람회에서 농업 홍보관 운영
4월 22일(금)부터 4월 26일(화)까지 고양시 일산호수공원에서 열리는 2022 고양국제꽃박람회 화훼산업대전에서 시가 ‘농업은 선물이다’라는 주제로 농업홍보관을 운영한다. 시는 농업 홍보관 운영을 통해 코로나로 지친 시민에게 농업의 공익적 가치를 전달하고 희망과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전시는 ▲친환경농업존 ▲화훼그린존 ▲고양 로컬푸드 상품존으로 구성된다. 친환경농업존에는 고양시의 친환경 농업인이 직접 참여했으며 화훼그린존에서는 ‘고양레이디’를 비롯해 고양시에서 육종 개발한 장미 품종 5점, 도시를 숨 쉬게 하는 도시농업 사례가 소개된다. 로컬푸드 상품존에서는 다양한 농가공식품이 전시된다. 고양시 농가공식품 공동브랜드인 ‘자연올’과 특화농산물인 일산열무, 전국으뜸농산물 품평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고양시 쌀 브랜드 가와지 1호, 곤충, 벌꿀 등 50여개의 제품과 농산물 공예상품 브랜드인 ‘곱다’의 꽃을 이용한 압화, 천연염색, 도자기 등을 선보인다. 고양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농업은 우리 미래를 밝혀주는 소중한 자원”이라며 “선물 같은 농업을 통해 지치고 힘들었던 마음을 치유 받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자세한 문의 사항은 고양시농업기술센터(☎031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