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7 (토)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3.7℃
  • 맑음서울 0.0℃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5.0℃
  • 맑음광주 5.4℃
  • 맑음부산 7.0℃
  • 맑음고창 4.6℃
  • 구름조금제주 10.9℃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0.2℃
  • 맑음강진군 6.3℃
  • 맑음경주시 5.5℃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낙동강 하굿둑 4차 개방, 올해 하굿둑 개방성과 최종점검

◇ 3차 개방, 하천유량이 많은 홍수기 및 이전에 비해 늘어난 해수유입량에도 목표지점(9km)에 근
접한 8km까지 기수환경 형성
◇ 4차 개방은 10월 19일부터 약 한 달간 실시, 연어 등 가을철 생태복원 효과 관찰과 수문 운영방
식 최종점검 예정

URL복사
             
□ 환경부(장관 한정애),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 부산광역시(시장 박형준),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는 바다와 하천이 만나 다양한 생물이 서식하는 낙동강 하구 기수생태계 복원을 위해 8월 20일부터 약 1개월간 실시한 ‘낙동강 하굿둑 3차 개방운영 결과’와 10월 19일부터 약 1개월간 실시하는 ‘4차 개방운영 계획’을 공개했다.

<낙동강 하굿둑 2021년도 3차 개방운영 결과>

□ 지난 3차 개방은 바다조위(해수면 높이)가 하천수위보다 높거나 비슷하여 바닷물이 하천으로 들어올 수 있는 시기(대조기)를 포함하여 8월 20일부터 9월 15일까지 실시됐다. 

 ○ 하천 유량이 많은 홍수기(매년 6월 21일~ 9월 20일) 상황에서 개방기간 중 총 362만㎥의 바닷물을 유입했고, 목표지점(9km)에 근접한 하굿둑 상류 8km 부근까지 기수역을 형성했다.
   ※ 해수유입량 : (1차 개방, 4.26∼5.21) 179만㎥, (2차 개방, 6.22∼7.20) 207만㎥

 ○ 하굿둑 및 상류(3지점), 하류(2지점)에서 수문 개방 전·후 어류를 조사한 결과 뱀장어, 숭어, 문절망둑, 점농어, 농어 등 다양한 기수어종이 포획되어 수문 개방에 따른 생태소통 효과를 확인했다.

 ○ 하굿둑 수문개방으로 인한 인근 지하수의 유의미한 염분 변화는 없었으며, 바다측 염분도 하굿둑 개방영향보다는 강우와 하굿둑 방류량에 더 크게 영향을 받아 변화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낙동강 하굿둑 2021년도 4차 개방운영 계획>

□ 하굿둑 4차 개방은 10월 19일부터 11월 12일까지 진행되며, 10월 19일부터 환경부, 해양수산부, 부산시, 한국수자원공사 등이 관계기관 합동상황실(하구통합운영센터)을 구성·운영한다.

 ○ 하굿둑 개방은 상류 취수원 및 서낙동강 지역의 농업에 영향이 없도록 하굿둑 상류 12km 내외로 기수역 범위를 조절할 계획이며, 자연스럽게 바닷물이 오가는 상황을 재현하기 위해 개방 수문을 일정 높이로 유지하는 운영 방식을 시도할 계획이다.

 ○ 또한, 농업에 피해가 없도록 지속적으로 지하수위 및 염분을 관측하고, 폐쇄회로텔레비젼(CCTV) 관측 및 생물종 채집 등을 통해 가을철 기수생태계의 변화도 살펴볼 예정이다.

□ 특히, 4차 개방기간은 연어(회유성 어종)가 바다에서 하천으로 이동하는 시기로 수문부 집중조사 및 연어의 이동경로 추적조사 등을 통해 개방에 따른 연어의 이동을 자세히 관찰할 예정이다.

 ○ 이번 4차 개방과 연계하여 과거 낙동강 하구 대표 생물종인 재첩의 서식지 복원을 위한 재첩 방류 사업도 연내 시행할 예정이다.
   ※ ’21년도 생태계 복원사업 : 어린연어(3월)·동남참게(6월) 방류, 새섬매자기 식재(7월)

□ 박재현 환경부 물환경정책관은 “이번 3차 개방은 홍수기 상황에서 낙동강 하구 기수환경 조성경험을 축적했으며, 4차 개방을 통해 수문 운영방식을 최종 점검할 계획”이라며, 

 ○ “앞으로도 농․어민, 시민단체, 전문가 등 하굿둑 개방과 관련된 이해관계자와 충분히 소통하여 모두가 공감할 수 있도록 합리적으로 기수생태계 복원을 추진하고, 그 성과를 지역사회와 공유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1. 3차 개방운영 현장사진.
       2. 4차 개방운영 세부계획.
       3. 낙동강 하구 현황.
       4. 전문용어 설명.  끝.

붙임 1

 

    3차 개방운영 현장사진




< 해수유입(저층) >

< 해수유입(표층) >



< 숭어 채집 >

< 점농어 채집 >



< 문절망둑 채집 >

< 뱀장어 채집 >


붙임 2

 

         4차 개방운영 세부계획



구분

해수유입 시기

해수

유입

개방

1대조기 (10.1910.23(5))

2대조기 (11.0311.07(5))

·1: 10.19 - / 19:3020:40

·2: 10.20 07:4008:50 / 20:1021:00

·3: 10.21 08:0009:40 / -

·4: 10.22 08:3010:00 / -

·5: 10.23 09:1010:20 / -

·1: 11.03 - / 18:2020:30

·2: 11.04 06:4009:10 / 18:5021:20

·3: 11.05 07:1010:00 / 19:3022:00

·4: 11.06 07:5010:50 / 20:3022:20

·5: 11.07 08:4011:20 / -

97 유입

103 유입

생태

소통

개방

1소조기 (10.2411.02(10))

2소조기 (11.0711.12(6))

· 하천수위와 바다수위가 유사한 시기에 일부 해수유입 가능

· 목표 기수역 조성범위를 초과하는 해수유입이 예상될 경우 일시 수문 폐쇄


[참고] 해수유입 방식 비교

구분

일정개도 유지 방식

수시개도 조절 방식

수문

개도



해수

유입 형태


대조기 총량 이내 유입


회차별 목표량 유입

장점

자연스러운 기수역 조성, 운영 편리

빠르게 목표범위 기수역 조성

단점

목표 기수역 조성범위 및 속도 감소

운영복잡 및 분석횟수 많음

적용

시기

4차 시범운영

13차 시범운영


붙임 3

 

  낙동강 하구 현황



붙임 4

 

  전문용어 설명

                  

 ○ 기수역(Brackish water zone, 汽水域)

   - 강물(담수)과 바닷물(해수)이 만나 염분의 농도가 강물보다는 높고 바닷물보다는 낮게 나타나는 강의 하구 일대


 ○ 대조기·소조기(Spring tide and Neap tide, 大潮期·小潮期)

   - 약 15일 마다 삭 또는 망일 때 일어나는 조차가 큰 조석을 대조기, 상현 또는 하현일 때 일어나는 조차가 작은 조석을 소조기라 함


 ○ 회유성 어종(Migration species, 回遊性 魚種)

   - 알에서 부화하여 바다로 갔다가 성어가 되어 민물로 돌아오는 어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2021년 경남지역 여성 온라인 채용박람회’ 개최
경상남도는 여성들의 폭넓은 취업 기회 제공을 위해 경남광역여성새로일하기센터를 통해 ‘부·울·경 온라인 일자리박람회’와 합동으로 19일까지 ‘2021년 경남지역 여성 온라인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 도내 9개소 여성새로일하기센터와 함께 여성 구직자들을 채용할 계획이 있는 기업들을 모집하여, 온라인 일자리박람회 전용 누리집(www.부울경일자리박람회.kr)을 통해 전 과정을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주요 행사로 부․울․경 지역 기업 240여 개사 채용관, 유튜브 채널을 통한 실시간 취업특강 및 채용설명회 등이 준비되었으며, 실시간 취업특강으로 ▲ 10일 하반기 취업시장 동향 및 전략 ▲ 17일 국가직무능력표준(NCS) 분야 특강 ▲ 18일 비대면 시대 취업 코칭 등이 열린다. 특히 권역별 채용설명회를 ▲ 10일 울산지역(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엘리미디어) ▲ 17일 부산지역(부산도시공사, 이케아, 롯데월드) ▲ 18일 경남지역(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웰템)에서 개최해 구직자에게 생생한 취업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구직자는 박람회 누리집에서 맞춤형 채용정보를 바탕으로 입사지원과 화상 채용면접에 참가할 수 있고, 인공지능(AI)을 통한 자기소개서 작성과 역량검사 서비스 등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대구시, K-2 종전부지 글로벌 도시공간 조성방안 토론회 개최
대구시는 11월 25일(목) 오후 2시 삼성창조캠퍼스 중앙컨벤션센터에서 ‘K-2가 떠나는 자리! 미래가치를 담아 시민들께 돌려드리겠습니다’의 주제로 전문가 토론회를 개최했다. 지난 11월 2일 ‘신공항 교통망! 어디서나 1시간 이내 접근 가능합니다’의 주제로 첫 번째 토론회를 개최한 데 이어, 이날 개최된 두 번째 토론회에서는 도시계획·스마트시티·도시재생·신산업 등 관련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해 K-2 종전부지(동구 군공항 일원)의 글로벌 문화수변도시로서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고 글로벌 도시공간 조성 방안을 논의했다. 첫 번째 주제발표로 나선 K-2 종전부지 총괄계획가 에드워드 양(한국명 양도식) 박사는 ‘K-2 종전부지의 미래와 잠재력’이라는 주제로 K-2가 글로벌 스마트 문화수변도시로서의 ▲ 물로 특화된 공간혁신, ▲ 디지털 전환을 대비한 신산업 수용, ▲ 문화 중심의 새로운 삶의 방식, ▲ 초연결 사회를 대비한 K-2 종전부지의 도시환경에 대해 발표했다. 두 번째 주제발표를 한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의 민정탁 본부장은 ‘K-2 종전부지의 로봇친화도시 발전 방향’이라는 주제로 로봇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과 로봇으로 특화된 스마트 도시의 삶의 질 향상에 따른 새로운 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