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5 (금)

  • 흐림동두천 20.2℃
  • 흐림강릉 16.8℃
  • 흐림서울 20.9℃
  • 대전 20.3℃
  • 흐림대구 22.2℃
  • 흐림울산 20.5℃
  • 흐림광주 22.1℃
  • 흐림부산 24.0℃
  • 흐림고창 20.7℃
  • 구름많음제주 24.7℃
  • 흐림강화 20.5℃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9.7℃
  • 흐림강진군 24.2℃
  • 흐림경주시 19.3℃
  • 흐림거제 23.2℃
기상청 제공

부산에 지역밀착형 공공은행을 설립하자!

기획재경위원장 도용회 의원, 제299회 임시회 5분자유발언

URL복사
             
 ◈ 거래금융이 아닌 관계금융을 실현하는 ‘지역밀착 공공은행’ 설립 제안
    ▷ 영리주의적 금융의 틀을 극복한 공공성과 사회성을 지닌 지역공공은행
 ◈ 「지역재투자 활성화 기본 조례」에 따른 ‘사회적 자금’ 조달 강조
    ▷ 지자체가 100% 출자하여 주체를 설립, 지역 상업은행의 투자·융자 의무화
    ▷ 지역경제 회복뿐만 아니라 지역발전과 지역혁신에 공익적 가치 실현도 기대

 기획재경위원회 도용회 의원(더불어민주당, 동래구2)은 제299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5분자유발언을 통해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서 반드시 동반되어야 할 지역금융 활성화의 방안으로 ‘지역밀착형 공공은행 설립’을 주장하였다.
 도용회 의원은 “지난 8월, 정부는 지속되는 경기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기준금리를 인상했고, 이에 따라 시중은행의 대출금리 또한 인상되어 가계, 기업 등 실수요자들의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 부산시가 시장주재로 긴급 비상대책 회의를 열어 내놓은 대책들은 저신용자들에게 일시적인 도움은 될 수 있으나, 근본적인 해결책은 될 수 없는 것이 현실”이라며,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역주민들의 살림살이 사정을 두루 알고, 축적된 정보와 경험을 바탕으로 한 관계금융기법이 적용된 ‘지역밀착형 공공은행’ 설립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지역밀착형 공공은행이 생기면 미래 성장 잠재력이 충분히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용점수나 매출실적이 낮아 기업대출을 받을 수 없었던 영세사업자나 경제조직 등이 지역에 뿌리를 둔 토종 강소기업으로 성장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며, “공익적 가치는 높지만 상대적으로 수익성은 높지 않아 민간은행이 자금을 빌려주기 주저했던 사업에 공적자금을 투입할 수 있어, 지역발전과 지역혁신을 위한 공익적 가치 실현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도 의원은 부산지역 공공은행 설립을 위해 다음과 같이 제안하였다.

먼저, 부산시의회, 부산시, 시민단체, 부산신용보증재단 및 관련단체로 구성된 (가칭) ‘부산공공은행 설립을 위한 협의체를 구성해야 합니다.

둘째, 지역공공은행은 영리주의적인 금융의 틀을 근본적으로 극복하고 금융당국의 규제로부터 자유로워야 하며, 모든 운영과정을 시민이 직접 통제하는 공공성과 사회성을 지닌 형태여야 합니다.

셋째, 지역공공은행의 자금은 사회적으로조달하여야 하므로 부산시 지역재투자 조례에 맞추어 지역발전과 지역혁신을 위해 지자체가 100% 출자하는 것을 적극 검토해서 주체를 설립하고, 지역 상업은행, 공공기관, 기업체들이 지역재투자 기금을 기여하도록 행·재정적인 정책을 수립해야 합니다.

넷째, 지역공공은행은 거래금융이 아닌 인내자본 철학에 기초한 관계금융을 실현하는 지역밀착 공공은행이어야 합니다. 상업금융으로부터 소외된 지역의 영세상인, 사회적 경제조직, 저소득층 등에 따뜻한 금융을 실천해야 합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황리 종료 위드 코로나 시대, 새로운 기준이 되다.
2021함양산삼항노화 엑스포는 이달 10일 공식 폐막행사를 마지막으로 31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였다.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 개최된 국가공인 최대규모의 행사인 이번 엑스포는 행사기간 총 44만여 명의 관람객들이 방문하며 성공적인 성과를 이뤄냈다.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가 개막한 지난 9월은 코로나 확진자가 연일 증가하고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되면서 행사 직전까지 방역수칙 단계가 여러 번 바뀌고 격상되는 시기였다. 단체 관람객 유치는 생각지도 못하는 어려운 시기에 개최된 엑스포였지만 종료되는 시점까지 집단감염이나 지역 확산 없이 44만여 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했다는 점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내달부터 시행 예정인 ‘위드 코로나’ 상황에서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새로운 방역 기준을 제시하면서 전국의 자치단체와 민간단체들의 벤치마킹을 위한 성공적인 엑스포로 평가받고 있다. □ 44만여 명의 관람객과 자체 수익 올린 성공 비결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올 7월 말에 이미 사전예매 목표의 80%(사전입장권 판매 수익 17억 원, 28만여 매)를 초과 달성한 것을 시작으로 현장 판매 입장권 수익과 시설임대수익, 후원사업, 휘장사업 등 총 30억 원의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순천만 달밤 야시장! 베일을 벗다!
순천시(시장 허석)는 동천변 저류지에 조성된 순천만 달밤 야시장을 오는 15일에 제27회 순천시민의날 기념식과 함께 정식 개장한다. 순천만 달밤 야시장은 체류형 관광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조성되었으며, 푸드트럭 및 푸드 트레일러 23대, 공예와 직거래·체험이 가능한 플리마켓 21개,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중고장터로 구성되어있다. 그리고 지역 문화 인력을 활용한 다양한 문화공연, 야간경관 등을 통해 방문객에게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다회용기 사용을 통해 쓰레기 발생을 최소화하는 친환경 야시장으로 운영함으로써 기존의 야시장과 차별화된 생태수도의 브랜드 가치를 담은 전국 유일의 야시장으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순천만 달밤 야시장은 10월 1일부터 임시개장 중에 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기준에 따라 매주 화~일요일 오후 5시부터 10시까지 운영되며, 코로나19 종식 이후에는 오후 6시부터 12시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순천시 관계자는 “야시장 개장이 코로나19의 기나긴 터널을 지나 위드 코로나 시대로의 전환점이 되기를 희망하며,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와 연계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순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