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18.2℃
  • 맑음강릉 22.6℃
  • 맑음서울 16.3℃
  • 맑음대전 19.4℃
  • 맑음대구 20.2℃
  • 맑음울산 20.0℃
  • 맑음광주 18.5℃
  • 맑음부산 18.8℃
  • 맑음고창 17.6℃
  • 맑음제주 18.0℃
  • 맑음강화 14.2℃
  • 맑음보은 18.1℃
  • 맑음금산 18.5℃
  • 맑음강진군 18.0℃
  • 맑음경주시 19.8℃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재해·안전·예방

양주시,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을 위한 민·관 합동 점검활동 실시

URL복사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지난 24일 개학을 맞아 상가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을 위한 민·관 합동 점검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합동 점검은 양주경찰서, 양주시청소년유해환경감시단 등 1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하에 3개 조로 나눠 진행했다. 

 특히, 청소년의 일탈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유해업소가 밀집돼있는 고읍, 옥정 중심상가 일대에서 청소년보호법 위반사항 단속과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야간 시간대 청소년 출입·고용금지 업소를 중심으로 불법행위 여부를 집중 점검·계도하고 음식점, 편의점에 방문해 ‘청소년보호법’에 따른 의무이행사항 등을 적극 홍보하며 유해 행위 방지를 위한 점검활동을 실시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도 청소년들이 안전하고 건강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유해환경 감시활동에 참여해준 경찰, 민간단체에 감사하다”며 “향후에도 민관 협력 대응을 통한 청소년 안전망을 확보하기 위해 단속활동을 지속하겠다”고 전했다.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