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7 (토)

  • 구름조금동두천 2.0℃
  • 흐림강릉 4.6℃
  • 구름조금서울 5.5℃
  • 구름조금대전 6.6℃
  • 구름많음대구 7.4℃
  • 구름많음울산 7.8℃
  • 구름많음광주 5.9℃
  • 흐림부산 8.0℃
  • 구름많음고창 4.2℃
  • 흐림제주 11.5℃
  • 구름많음강화 3.8℃
  • 구름많음보은 2.2℃
  • 구름많음금산 5.9℃
  • 흐림강진군 8.0℃
  • 흐림경주시 7.1℃
  • 흐림거제 8.7℃
기상청 제공

조선해양수산

인천항 역대 월간 컨테이너물동량 최대 처리기록 경신

1월 311,112TEU 처리...기존 최대 월 처리기록인 작년 11월 물동량 추월

URL복사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는 1월 인천항에서 처리한 컨테이너물동량이 전년 동월 대비 17.1% 증가한 31만 1,112TEU를 기록하여 역대 최대 월간 컨테이너물동량 기록을 경신했다고 밝혔다. 


○ IPA에 따르면, 인천항의 기존 최대 처리기록인 지난해 11월 29만 7,963TEU를 넘어선 31만TEU 이상을 처리하였다. 그중 수입은 15만 6,221TEU, 수출은 14만 3,850TEU로 전년 대비 각각 10.6%, 18.8%씩 증가했다. 환적과 연안 물동량은 각각 1만 424TEU와 617TEU를 기록했다.

○ 국가별 컨테이너 수입 물동량은 중국(9만 5,228TEU), 베트남(2만 2,466TEU), 홍콩(5,038TEU)이 각각 1만 4,719TEU(18.3%), 1,718TEU(8.3%), 1,388TEU (38.0%)씩 증가세를 보였다.
○ 국가별 수입 비중은 중국 61.0%, 베트남 14.4%, 태국 3.8%, 홍콩 3.2%, 인도네시아 2.9% 순으로 나타났으며, 이들 국가로부터 컨테이너 수입이 전체 수입 물동량의 85.3%를 차지했다.

○ 국가별 컨테이너 수출 물동량에서는 중국(9만 1,200TEU), 국내 타항(2만 482TEU), 베트남(1만 2,031TEU)이 각각 1만 215TEU (12.6%), 3,970TEU(24.0%), 3,367TEU (38.9%)씩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 국가별 수출 비중은 중국 63.4%, 베트남 8.4%, 대만 5.1%, 홍콩 2.8%, 태국 1.5% 순으로 나타났으며, 이들 국가로의 컨테이너 수출이 전체 수출 물동량의 81.2%를 차지했다.

○ 인천항만공사는 1월 물동량의 증가 원인을 중국‧베트남을 중심으로 한 국내 수출입의 전반적인 호조와 중국의 춘절기간의 기저효과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 또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으로 1월초 인천~중국~홍콩~대만~말레이시아 등을 잇는 신규항로가 개설됨에 따라 동남아 항로 활성화 등의 영향이 역대 최대 월간 물동량 처리기록을 경신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 2021년 1월 개설된 인천항 신규 서비스 >        

지역

서비스명

선사명

주요 기항지

동남아

NCS

EVERGREEN

인천-청도-닝보-푸칭-홍콩-셰코우-파시르구당-페낭-포트클랑-쿠안탄-홍콩-카오슝-인천

        
○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앞으로도 꾸준히 ‘컨’물동량 증가세를 이어가서 금년도 물동량 목표인 345만TEU를 달성하도록 노력하겠다”며, “국내외 비대면 포트세일즈 마케팅 강화, 환적증대를 위한 대형선박 교체 유도와 글로벌 대형화주 유치 등 코로나19라는 위기에도 지속적인 물동량 증대를 위해 다각적으로 마케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참고

 

1월 인천항 컨테이너 물동량

                       
월별 컨테이너 물동량

(단위 : TEU, %)

구분

'19

'20

'21

증감량

증감율

1

266,469

265,582

311,112

45,530

17.1

2

190,034

180,170

 

 

 

3

254,186

254,003

 

 

 

4

274,295

277,842

 

 

 

5

269,753

284,508

 

 

 

6

265,318

284,809

 

 

 

7

264,837

295,359

 

 

 

8

248,873

276,900

 

 

 

9

254,570

287,155

 

 

 

10

262,930

283,853

 

 

 

11

269,670

297,963

 

 

 

12

271,022

284,085

 

 

 

합계

3,091,955

3,272,227

 

 

 


              

수출입별 컨테이너물동량

(단위 : TEU, %)

구분

1

ˊ20

ˊ21

증감량

증감률

합계

265,582

311,112

45,530

17.1

수입

141,292

156,221

14,929

10.6

수출

121,086

143,850

22,764

18.8

환적

2,493

10,424

7,931

318.1

연안

712

617

95

13.3


              

주요 증가 국가별 컨테이너물동량

(단위 : TEU, %)

구분

1

ˊ20

ˊ21

증감량

증감률

전체

265,582

311,112

45,530

17.1

중국

162,833

191,251

28,419

17.5

베트남

29,539

35,214

5,674

19.2

홍콩

6,226

9,177

2,951

47.4

대만

7,144

10,054

2,910

40.7

일본

3,317

4,824

1,507

45.4











기획이슈

더보기
성남시, 성남트램2호선 돌파구 마련에 사활 종합대책 3월 중 발표 계획
성남시는 트램 예비타당성조사(이하 ‘예타’) 신청을 불가피하게 철회하기로 했다. 국토교통부와 기획재정부(KDI)의 트램에 대한 구체적인 지침이 없는 현 상황에서 예타를 2월 말까지 철회하지 않을 경우, 사업성 점수(B/C)가 낮아 사실상 예타 통과가 어려울 뿐더러 추후 예타 재진행 시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시 관계자는 “예타 탈락이라는 결과가 발생할 경우, 재진행에 부담이 상당히 크다. 탈락 당시 낮은 사업성 점수(B/C)가 기록으로 남게 되어 추후 예타 재평가 근거자료가 되기 때문” 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국토교통부 교통시설투자평가지침과 기획재정부(KDI) 예비타당성조사 지침에는 트램의 특성을 반영한 지침이 부족한 실정이다. 또한, 트램과 차량이 함께 다닐 수 있는 혼용차로 규정도 도로교통법에 없다. 이로 인해 트램은 사실상 도로 위에 건설되는 지하철이나 경전철과 유사하게 평가받고 있어 성남2호선 트램은 경기도 사전타당성평가 당시 B/C값이 0.94로 높게 평가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예타 중간점검에선 0.5이하로 크게 떨어진 바 있어 사실상 예타 통과가 어려운 상황이다.은수미 성남시장은 “성남의 트램이 성공하지 않으면 대한민국의 트램은 없다”는 입장을 분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진주시, 서부경남 공공병원 설립 후보지로 최종 선정
경남도는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공공의료 체계강화 방안 일환인 ‘서부경남 공공병원 설립’에 진주시가 최종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해 공론화 과정을 거쳐 서부경남 공공병원 후보지로 ▲진주시 구)예하초등학교 ▲남해군 남해대교 아래 주차장 ▲하동군 진교 산을 선정하였고, 설립후보지 입지 평가항목은 접근성, 인력확보, 지자체 의지 및 계획, 환경특성, 건축 용이성 및 확장성, 의료취약성 개선 효과, 후보지 선호도 여론조사 등으로 진주시의 입지 여건과 지자체의 의지와 계획이 평가위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설립후보지 입지 평가위원 15명은 지난 2월 18일 진주시, 하동군, 남해군의 설립부지 유치 설명보고 청취와 현장실사 시간을 가졌다. 이날 설명회에서 전정탁 보건행정과장은 의료 인력확보와 관련해 “관내 4개 대학에서 연 1000여명의 보건의료 인력 배출이 가능하고, 의료인 뿐만 아니라 가족의 주거·교육·의료·문화·환경 등 정주여건도 우수하다”고 설명했고, 설립부지 현장실사에서 정준석 진주시 부시장은 “진주시 설립부지는 현재 조성중인 항공산단(2022년 준공)내에 위치하여 공공병원 입지 확정 시 즉시 착공이 가능하며, 공공병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