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2 (화)

  • 흐림동두천 3.9℃
  • 흐림강릉 2.9℃
  • 구름많음서울 6.1℃
  • 구름많음대전 5.8℃
  • 흐림대구 6.0℃
  • 흐림울산 3.8℃
  • 구름많음광주 7.2℃
  • 흐림부산 7.8℃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조금제주 9.0℃
  • 구름조금강화 5.7℃
  • 흐림보은 4.4℃
  • 흐림금산 4.8℃
  • 맑음강진군 9.2℃
  • 흐림경주시 3.6℃
  • 구름많음거제 9.5℃
기상청 제공

재해·안전·예방

정읍시, 재해위험 수목 사전제거로 시민 안전 지키기 나선다!

- 3월부터 주택‧모정 인근 인명‧재산피해 우려 수목 사전제거

URL복사

   

정읍시가 강풍 등으로 쓰러질 위험이 있는 나무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재해위험 수목 제거에 나선다.


이번 사업은 시민 혼자 힘으로 수목을 제거하는 것이 위험하고, 장비 임차 경비 또한 개인이 부담하기 어렵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올해 상반기 수목 제거 신청은 6월 4일까지로 읍·면사무소나 동 주민센터에 위험 수목을 신고해 담당자의 현지 확인을 거치면 된다.

현지 확인 후 작업 기준에 맞는 수목이라고 판단되면 신청자는 재해위험 수목 제거 신청서와 동의서를 작성하면 된다.

대상목은 주택이나 모정에 연접된 나무가 강풍으로 넘어져 인명‧재산피해 우려가 있는 수목이다. 

단, 마을 경관수 가지치기와 농경지 피해목 제거, 개인 조경수 제거는 대상목에서 제외된다.

접수된 재해위험 수목 제거작업은 오는 3월부터 시작해 6월 말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주택과 농경지 등 생활터에 자리한 위험 수목을 크레인과 기계톱 등의 장비로 사전 제거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재해위험 수목 제거사업으로 총 282건을 접수해 위험 수목 846주를 제거했다.

기획이슈

더보기
성남시, 성남트램2호선 돌파구 마련에 사활 종합대책 3월 중 발표 계획
성남시는 트램 예비타당성조사(이하 ‘예타’) 신청을 불가피하게 철회하기로 했다. 국토교통부와 기획재정부(KDI)의 트램에 대한 구체적인 지침이 없는 현 상황에서 예타를 2월 말까지 철회하지 않을 경우, 사업성 점수(B/C)가 낮아 사실상 예타 통과가 어려울 뿐더러 추후 예타 재진행 시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시 관계자는 “예타 탈락이라는 결과가 발생할 경우, 재진행에 부담이 상당히 크다. 탈락 당시 낮은 사업성 점수(B/C)가 기록으로 남게 되어 추후 예타 재평가 근거자료가 되기 때문” 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국토교통부 교통시설투자평가지침과 기획재정부(KDI) 예비타당성조사 지침에는 트램의 특성을 반영한 지침이 부족한 실정이다. 또한, 트램과 차량이 함께 다닐 수 있는 혼용차로 규정도 도로교통법에 없다. 이로 인해 트램은 사실상 도로 위에 건설되는 지하철이나 경전철과 유사하게 평가받고 있어 성남2호선 트램은 경기도 사전타당성평가 당시 B/C값이 0.94로 높게 평가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예타 중간점검에선 0.5이하로 크게 떨어진 바 있어 사실상 예타 통과가 어려운 상황이다.은수미 성남시장은 “성남의 트램이 성공하지 않으면 대한민국의 트램은 없다”는 입장을 분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속초시, 폭설대비 대응체제 돌입
□ 속초시는 3월 2일(화)까지 영동지방에 많은 눈이 쌓일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비상대응 체제에 돌입했다. □ 3월 1일(월) 오후 2시 김철수 속초시장은 속초평지 대설주의보 발령에 따른 긴급 제설대책 회의를 주재하고 시민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동절기 제설대책 대응 매뉴얼」에 따라 선제적 대응에 만전을 기하라고 주문했다.□ 특히, 선제적이고 효율적인 제설작업을 위해 도로·교통·자치·안전총괄 부서에서는 실시간 상황소통 유지하면서 동주민센터에서 제설장비, 제설제, 인력지원 요청시 빠른 지원이 이루어 질수 있도록 지원태세에 철저를 기하라고 강조했다.□ 앞서, 오후 12시부터는 제설용 덤프 29대를 투입해 주요도로를 중심으로 염화칼슘 살포 등 제설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마을 안길 등 간선도로 제설에 마을제설단 49대를 운영 중이다. 또한 재난관련 부서 및 각 동 주민센터를 중심으로 직원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폭설에 따른 재난상황에 대비하고 있다. □ 3월 2일(화) 아침부터는 전 직원을 관할 동에 투입해 보행 및 차량 통행이 많은 교차로, 횡단보도, 승강장 위주로 제설작업을 실시하고, 특히 개학에 따른 학생 등굣길 불편이 없도록 학교 주변 인도를 중점적으로 제설작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