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9 (화)

  • 구름조금동두천 -6.4℃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4.1℃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0.2℃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1.9℃
  • 구름조금고창 -1.6℃
  • 맑음제주 5.4℃
  • 구름조금강화 -5.5℃
  • 구름조금보은 -3.7℃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0.3℃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옥종농협, 새해 통 큰 기부로 후학에 희망 선물

하동군장학재단, 장학기금 1000만원 기탁…2016년부터 6년째 7000만원 출연

URL복사


  (재)하동군장학재단(이사장 이양호)은 옥종농업협동조합(조합장 정명화) 임원진이 지난 6일 군수 집무실을 찾아 지역 인재양성에 써달라며 장학기금 1000만원을 기탁했다고 8일 밝혔다.

  옥종농협은 앞서 2016년 1000만원의 통 큰 기부를 시작으로 매년 1000만원씩 지금까지 총 7000만원을 내놔 하동의 미래 인재양성에 힘찬 원동력이 되고 있다.

  정명화 조합장은 “먼저 마음을 모아 준 이사님과 조합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지역의 학생들이 어려움에 좌절하지 말고 우보만리(牛步萬里)처럼 한 걸음 한 걸음 먼 꿈을 향해 나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명화 조합장은 평소에도 하동 후학사랑에 큰 관심을 보이며 2012년부터 9년째 매달 후학사랑 자동이체에 동참함은 물론 2018년에는 옥종고등학교 항일유적지탐방을 위해 사비로 500만원을 지원하기도 했다.

  윤상기 군수는 “어렵고 힘든 새해에 희망의 씨앗을 심어 준 정명화 조합장을 비롯한 조합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알프스 하동의 미래 인재들에게 새해 최고의 선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옥종농협은 인재육성 기금뿐만 아니라 농업인의 농업경영비 절감과 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자체와 긴밀한 협력사업으로 고품질 딸기생산 농자재(토양개량제) 지원에 2억 1600만원, 딸기재배농가의 수정벌 구입에 2억 5300만원, 수출딸기 활성화를 위해 포장재 및 차량비에 8000만원 등 3건에 5억 4900만원을 지원했다.

  또한 신소득작목 육성을 위해 스노우베리 모종구입에 2000만원, 상품화 비용으로 포장재 개발 및 공급에 2000만원 등 4000만원을 지원하고, 벼 및 과수(매실·밤·감) 출하농가에도 비료구입비로 각각 6000만원과 3500만원 지원했다.

  특히 지난해 결산결과 영업이익금으로 농협이용실적에 차등해 3억원의 영농자재교환권을 발행하는 등 환원사업을 통해 영업이익을 농민들의 영농자재와 복지증진을 위해 고스란히 되돌려 줘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의 농협으로 이름 나 있다.

  그리고 지난 7일에는 코로나19로 인한 조합원의 감염예방을 위해 KF94인증 마스크를 전체 조합원에게 1인당 25개씩 총 5만 5000개를 제공하는 등 농민을 최고의 고객으로 모시는 농민을 위한 농협으로 거듭나고 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남양주시, 경기도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 밝혀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3일 경기도의 언론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시는 경기도가 제안한 녹취록 공개요구와 조사개시 이유로 밝힌 5가지 사유, 조사과정의 인권침해 등의 내용을 담았다. 시는 입장문에서 경기도가 제안한 남양주시장 관련 녹취록은 대부분이 허위임을 분명히 밝혔으며, 녹취록 공개 여부는 경기도에서 자체 판단할 것을 제안하고 공식적으로 녹취록 공개 동의를 제안한 사항 자체가 적절치 않음을 비판했다. 이어 경기도가 부패의혹이 있다며 주장하는 5가지 조사개시 이유에 대해서는 이미 수사가 완료된 사항이거나 타 기관에서 이미 조사 중인 사항이라며 경기도가 주장하는 부패와의 전쟁이 과도하고 편파적인 조사라고 강조했다. 또한, 경기도 감사담당자가 조사과정에서 한“여론조사 결과 지사가 대권주자 1위로 올라간 날에 맞춰 부정적인 댓글을 일부러 달았느냐”, “사실대로 말하지 않으면 다 뒤집어 쓴다”는 등의 질문은 피조사자 입장에서 정치편항적이고 신변에 위협을 가하는 협박이라고 느끼지 않을 수 있겠냐고 반문했다. 끝으로, 시는 경기도의 부당하고 강압적인 감사에 대한 반대의견을 분명히 하고 경기도의 공정한 판단과 양심을 기대한다고 마무리했다. 입 장 문경기도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