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6 (화)

  • 맑음동두천 14.0℃
  • 맑음강릉 15.9℃
  • 맑음서울 14.2℃
  • 맑음대전 13.7℃
  • 맑음대구 16.3℃
  • 맑음울산 11.3℃
  • 맑음광주 11.6℃
  • 맑음부산 13.7℃
  • 맑음고창 8.4℃
  • 맑음제주 13.3℃
  • 맑음강화 12.6℃
  • 맑음보은 12.2℃
  • 맑음금산 13.1℃
  • 맑음강진군 12.4℃
  • 맑음경주시 12.9℃
  • 맑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남부지방산림청, 소나무재선충병 항공예찰 실시

- 금강송군락지 등 주요지역 합동 항공예찰 실시 -

URL복사

□ 남부지방산림청은(청장 조병철) 소나무재선충병의 조기발견 및 신속한 대응을 위하여 관계 시·군과 합동으로 항공예찰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이번 예찰은 1월 27일까지 관내 7개 시·군 233천ha에 대하여 실시하고, 금강소나무 군락지 및 피해 선단지 등 주요지역을 집중적으로 예찰 할 계획이다. 

 ○ 항공예찰 지역 : 안동·의성·영덕·예천·봉화·울진·울주
 ○ 선단지란 소나무재선충병 발생지역과 그 외곽의 확산우려지역을 말하며 재선충병이 확산되는 초입부분으로, 남부지방산림청 관할지역은 영덕·봉화 등이 해당됨

□ 발견된 고사목은 QR코드를 이용한 고사목이력관리시스템에 등록하고 향후 방제사업에 반영하여 전량 제거할 방침이다.

□ 소나무재선충병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매개충(북방수염하늘소, 솔수염하늘소)이 우화하기 전 3월말까지 고사목을 전량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다.

□ 남부지방산림청장은 “지속적인 예찰을 실시하여 누락목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방제할 것이며, 이에 주민들도 소나무류 고사목을 발견할 경우 가까운 산림부서에 신고하는 등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부산시, 감천항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주민참여 R&D 선정
◈ 주민·지자체와 연구자가 문제기획부터 기술개발, 적용·확산까지 전단계 협업 ◈ 코로나19로부터 지역 주민 안전 확보 및 타 감염병에도 적용 기대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이병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행정안전부가 공동주관하는 ‘과학기술 활용 주민공감 지역문제 해결사업’ 공모에서 ‘지역주민 안전 확보를 위한 「해외 유입 선박의 감염병 확산 방지 포트 스루 플랫폼 개발」 사업이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 공모사업은 과학기술을 이용하여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지역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것으로 과제당 5억 원(과기부 3억 원, 행안부 1억 원, 지자체 1억 원)의 사업비가 배정된다. 지난해 7월 감천항에서 해외 선박을 통해 유입되는 감염병 확산이 발생한 이후 국립부산검역소에서는 해외유입 선박의 철저한 검역을 위해 승선 검역을 통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지만, 대면 검사에 대한 위험성과 인력·업무 과부하 등 문제가 발생하고, 항만 관련 종사자, 지역 주민들의 안전 확보와 감염 확산 예방 등 대책이 필요한 상황이다. 부산시는 이를 위해 지난해 7월 지역 현안 수요조사를 제출해 선정되었고, 연구자(부산대 김형회 교수), 항만공사, 항만 종사자, 지역주민이 ’함께 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