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5 (금)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0.8℃
  • 구름조금서울 2.2℃
  • 맑음대전 -0.5℃
  • 구름많음대구 1.6℃
  • 흐림울산 3.7℃
  • 흐림광주 5.6℃
  • 구름조금부산 7.4℃
  • 흐림고창 7.6℃
  • 맑음제주 7.8℃
  • 구름많음강화 2.6℃
  • 맑음보은 -4.1℃
  • 맑음금산 -3.0℃
  • 구름조금강진군 0.2℃
  • 구름많음경주시 -2.9℃
  • 구름조금거제 5.0℃
기상청 제공

농축산식품

한국임업진흥원, 연령대별 산양삼 소비현황 조사결과 발표

건강증진 목적으로 청년층에서도 산양삼 구매 비중 높아 -

URL복사

한국임업진흥원(원장 구길본, 이하 진흥원)은 산양삼 소비현황 조사를 통해 특별관리임산물인 산양삼이 최근 건강 증진과 면역력 확보 인식 추세로 40대 미만의 청년층에서도 구매율이 높은 것으로 확인하였다.
 진흥원에서는 산양삼산업의 발전 및 재배임가의 소득증대정책 개발의 기반이 되는 과학적인 정보구축을 위하여 산양삼 구매경험이 있는 2,000명을 대상으로 소비현황을 조사하였다.
 조사결과, 응답자의 29.8%는 40대 미만의 청년층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60대 이상이 26.1% 인 것을 감안하면, 낮은 연령층에서도 산양삼을 많이 구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년에 5회 이상 구매하는 구매자의 연령대는 20∼30대는 10.2%, 40∼50대는 4.9%, 60대는 3.3%를 차지해 청년층의 구매력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조사결과 응답자의 대부분은 체력보충과 건강관리 목적으로 산양삼을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개인의 건강을 중시하는 웰빙문화 확대에 따라 청년층에서도 산양삼의 인지도가 확대되었다는 것으로 보인다.
 산양삼은 임업 및 산촌 진흥촉진에 관한 법률에 의하여 특별관리임산물로 지정되어 진흥원의 품질검사를 통과하여야만 유통·판매가 가능하며, 구매자는 반드시 한국임업진흥원에서 발급한 품질합격증을 확인하여야 안전한 산양삼을 구매할 수 있다.
 구길본 원장은 “코로나19 시대 산양삼의 면역증진효과에 대한 인식이 확대되고 있으므로, 철저한 이력관리를 통하여 다양한 연령층이 안전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며, “산양삼의 우수성을 대내외에 널리 알리고, 산양삼 재배자 및 소비자에게 희망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 고 밝혔다.

                                              

                            < 참고자료: 보도관련 이미지, 사진 >        
                                                            


- 연령대별 산양삼 구매 빈도 -


- 개인섭취를 목적으로 구매한 응답자의 구매이유 -

 

구 분

사례 수

평균구매횟수

()

구매횟수별 현황

1

2

35회 미만

5회 이상

2,000

1.9

56.1%

26.8%

11.1%

6.1%

연령대

20

249

2.4

43.8%

30.1%

15.7%

10.4%

30

345

2.2

49.3%

25.8%

14.8%

10.1%

40

351

1.9

52.7%

26.8%

14.5%

6.0%

50

534

1.7

59.7%

27.2%

9.0%

4.1%

60대 이상

521

1.6

64.9%

25.5%

6.3%

3.3%

- 2019년 한해 동안 산양삼 구매경험이 있는 연령대별, 구매횟수별 현황 -

 

< 산양삼 소비통계자료 >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남양주시, 경기도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 밝혀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3일 경기도의 언론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시는 경기도가 제안한 녹취록 공개요구와 조사개시 이유로 밝힌 5가지 사유, 조사과정의 인권침해 등의 내용을 담았다. 시는 입장문에서 경기도가 제안한 남양주시장 관련 녹취록은 대부분이 허위임을 분명히 밝혔으며, 녹취록 공개 여부는 경기도에서 자체 판단할 것을 제안하고 공식적으로 녹취록 공개 동의를 제안한 사항 자체가 적절치 않음을 비판했다. 이어 경기도가 부패의혹이 있다며 주장하는 5가지 조사개시 이유에 대해서는 이미 수사가 완료된 사항이거나 타 기관에서 이미 조사 중인 사항이라며 경기도가 주장하는 부패와의 전쟁이 과도하고 편파적인 조사라고 강조했다. 또한, 경기도 감사담당자가 조사과정에서 한“여론조사 결과 지사가 대권주자 1위로 올라간 날에 맞춰 부정적인 댓글을 일부러 달았느냐”, “사실대로 말하지 않으면 다 뒤집어 쓴다”는 등의 질문은 피조사자 입장에서 정치편항적이고 신변에 위협을 가하는 협박이라고 느끼지 않을 수 있겠냐고 반문했다. 끝으로, 시는 경기도의 부당하고 강압적인 감사에 대한 반대의견을 분명히 하고 경기도의 공정한 판단과 양심을 기대한다고 마무리했다. 입 장 문경기도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