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1 (토)

  • 흐림동두천 8.6℃
  • 구름많음강릉 7.8℃
  • 흐림서울 9.9℃
  • 흐림대전 10.6℃
  • 흐림대구 10.5℃
  • 흐림울산 10.7℃
  • 구름조금광주 13.2℃
  • 구름많음부산 11.2℃
  • 흐림고창 9.9℃
  • 구름조금제주 15.9℃
  • 흐림강화 9.3℃
  • 구름많음보은 7.9℃
  • 구름많음금산 8.0℃
  • 맑음강진군 12.8℃
  • 맑음경주시 9.9℃
  • 구름조금거제 12.5℃
기상청 제공

세계산림총회 개최 예정 200일 맞아 국제 토론회 연다

11월 9일 서울 코엑스서 대면·비대면 혼합 방식으로 개최

URL복사


□ 산림청(청장 박종호)이 세계산림총회 개최 예정 200일을 맞아 국제 토론회를 연다. 11월 9일 오후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이번 토론회는 국내외에 세계산림총회를 알리기 위해 열리는 사전행사로 기획됐으며 ‘숲의 경고, 숲에서 해답을 찾다’란 주제로 열린다.

 ○ 대면・비대면 혼합(하이브리드) 회의 방식으로 개최되는 이번 토론회는 누구나 시청할 수 있도록 온라인 누리소통망을 통해 송출된다.

    * 세계산림총회 누리소통망(유튜브) 계정 : http://youtube.com/c/제15차세계산림총회

□ 최근 산림파괴에서 기인한 코로나19와 같은 인수공통전염병의 발생, 기후변화에 따른 산불, 가뭄, 홍수 등의 심각한 자연 재난에 세계적 관심과 이목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 미국·러시아·호주 등 세계 곳곳에서 이례적인 폭염과 함께 대형산불이 잇따랐고, 이웃 나라 중국은 이번 여름 1998년 이후 최악의 홍수로 인해 6,000만 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그리고 한편에선 매년 서울 면적의 100배인 6만㎢가 사막으로 바뀌고 있다.

  ○ 특히, 산림생태계의 파괴로 야생동물과 인간의 접촉이 잦아지면서 코로나19와 같이 인수공통 전염병이 증가한다는 설득력 있는 주장들이 학계에서 제기되고 있다.
 ○ 이번 토론회도 이러한 기후 위기 시대의 흐름을 반영하였다. 산림의 파괴에 기인한 인류의 흥망성쇠를 인문학 관점에서 짚어보고, 숲과 인류의 상생 방안을 모색함으로써 산림의 다양한 가치에 대해 국민 누구나 쉬운 이해와 공감대를 가지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 200일 앞으로 다가온 세계산림총회는 전 세계 160개국 정부, 국제기구, 시민단체, 학계 등이 참여하여 산림 및 농업·환경 등 관련 분야의 의견과 경험을 공유하는 한편, 지역과 전 세계 차원의 권고 사항을 도출함으로써 지구적 문제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자리이다.

    * 세계산림총회 : 산림 관련 중요 이슈에 대하여 권고문 및 선언문 등이 발표되고 6년마다 개최되는 산림분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국제회의(제8차 인도네시아 총회 이후 43년 만에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개최)

 ○ 제15차 총회는 ‘숲과 함께 만드는 푸르고 건강한 미래’라는 주제 아래 산림복원, 기후변화 대응, 지속가능한 발전, 숲과 인류의 건강 간 연계성 등 인간의 삶과 직접 관련된 다양한 내용이 세부주제(Sub-theme)로 활발하게 논의가 될 것이다.

□ 산림청은 총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고, 이를 통해 우리나라의 우수한 산림정책과 기술을 국제사회에 소개하고 산림분야 국제협력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할 계획이다.

 ○ 우리나라는 과거 황폐된 국토를 성공적으로 복원한 결과, 최근 유엔식량농업기구(FAO),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도 25년(1990∼2015)간 전 세계 산림경영 성과를 분석한 결과에서 임목축적 증가율 부문 1위로 평가할 만큼 우리는 국제사회가 인정하는 산림경영 모범국가가 되었다.

 ○ 한국은 복원의 성공과 함께 일군 산림현장을 강조하기 위해 특색 있는 현장학습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며, 지방자치단체로부터 후보지를 제안받은 후 전문가 심사를 거쳐 최종 대상지를 확정할 방침이다.

    * 우수 대상지 제안(11월) → 전문가 심사(12~1월) → 최종발표(2월)

 ○ 또한, 한국은 개최국으로서 ‘산불토론회’와 ‘평화산림이니셔티브(PFI) 고위급 원탁회의’를 특별행사로 준비하고 있으며, 세계산림총회를 계기로 국경을 초월하여 발생하는 산불·병해충에 공동대처하고, 인접국이 함께 산림을 복원하는 협력 사례가 확대되길 기대하고 있다. 

    * 평화산림이니셔티브(Peace Forest Inititaive) : 국경을 맞대고 있는 이웃 국가들이, 해당 접경 지역에 산림을 조성하거나, 황폐화된 토지를 복원함으로써 서로 간의 신뢰를 쌓고, 평화를 증진하는 정책 프로그램 

□ 산림청 고기연 세계산림총회 준비기획단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총회 준비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다양한 프로그램을 내실 있게 준비해서 많은 분의 참여를 독려하고, ‘(가칭) 서울산림선언문’ 등 결과물을 만들어 국제사회에 전달함으로써 실질적 성과 확보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1

 

15차 세계산림총회 개요


1

 

행사 개요

              
□ 세계산림총회(World Forestry Congress; WFC) 

  ㅇ 주최 : 산림청, 유엔식량농업기구(FAO)

  ㅇ 개최기간 : 2021년 5월 24일(월) ~ 5월 28일(금) 
    ※ 사전총회(Pre-Congress) : ’21. 5. 21(금)∼5. 23(일)
  ㅇ 개최장소 : 서울 코엑스

  ㅇ 참가규모 : 정부대표, 국제기구, 학계, NGO 등 약 160개국 

    * 주요 참석자 :  FAO 회원국 정상 및, 장ㆍ차관 등 정부 고위급 인사, 산림ㆍ환경 관련 주요 국제기구 대표 및 관계자, 분야별(산림ㆍ환경ㆍ역사ㆍ문화 등) 민간 전문가 등

  ㅇ 개최의의 : 산림 관련 주요 이슈에 대한 정책, 연구결과, 산업 동향 등 제반 분야를 종합적으로 논의하고, 협력을 모색하는 가장 영향력 있는 산림분야 국제회의
     * 매 6년마다 개최되는 ‘산림 올림픽’으로 알려져 있으며, 제8차 총회(인도네시아) 이후 43년만에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개최

  ㅇ 행사구성

 

총회(Plenary) : 국제사회의 산림분야 주요 이슈에 대한 논의 및 국제사회에 대한 메시지를 도출

 

고위급 회의(High Level Segment) : 국제사회의 리더들이 국제적 공조가 필요한 산림 관련 분야에 대한 의견, 경험 등을 공유하고 국제사회가 나아갈 방향을 모색

 

장관급 대화(Ministrial Dialogue) : 산림분야 특정 주제에 대한 정책경험을 공유하고 협력방안을 제시

 

전문가 회의(Subthemes Session) : 세부 주제별로 국제기구, 민간분야 전문가들간에 산림분야 현황과 문제점 확인, 정책적·기술적 해결방안 등 모색

 

특별행사(Special event) : 특정주제에 대한 정부, 민간, 제기구의 전문가들이 모여 서로의 경험 및 지식을 공유하고 협후 협력방안 등을 논의

 

부대 행사(Side Event) : 행사 참가자 주도로 관심 분야에 대한 발표, 토론 행사 등 개최

 

현장방문(Field Trip) : 개최국의 선진 산림 시설 및 현장 탐방 기회 제공

 

전시(Exhibitions) : 각 국 정부, 국제기구, 민간 분야의 정책 및 연구 성과물, 선진기술 및 장비 등을 소개


2

 

주제 및 세부주제

            
□ 주제(Main theme) 및 세부주제(Sub-themes)

  ㅇ (주제) Building a Green, Healthy and Resilient Future With Forests
    - 숲과 함께 만드는 푸르고 건강한 미래(표어: 숲으로 그린Green 건강한 내일)

  ㅇ (부제) 산림 관련 주요 현안을 반영한 6개의 부제 

산림훼손의 흐름을 바꾸는 노력

산림황폐화 방지 및 산림 생태계 복원을 위한 글로벌 프레임워크(SDGs, UNSPF, UNDER, New York Declaration, Durban Declaration)

산지전용·산림황폐화의 근본원인에 대응

산림 거버넌스 개선

 

기후변화대응 및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자연기반해법

기후변화 적응·완화(NDCs, REDD+, 산불 등)

생물다양성 보전

2020년 이후의 새로운 수단(POST-2020 GBF)

 

지속가능한 발전으로 가는 녹색경로

산림과 지속가능한 경제개발

산림산업의 혁신

산림 재정

 

숲과 인류의 건강 간 연계성 확인

산림의 생계 확보 기능

산림 그리고 사람의 건강·후생

사회적 포용 및 평화를 위한 산림

 

산림정보·지식의 관리 및 소통

산림 모니터링 및 보고(FRA2020, Global Core Set)

산림 교육, 연구 및 정보생성

지식 관리 및 공유·전파

 

경계를 초월한 산림 관리와 협력

보다 광범위한 경관 내에서 산림 관리

전방위적 협력 및 협력관계 증진

   

붙임 2

 

D-200 기념포럼 계획

             
□ 행사 개요

 ㅇ (주 제) 숲의 경고, 숲에서 해답을 찾다
 ㅇ (일시 및 장소) 2020. 11. 9(월), 13:00∼17:30/ 서울 코엑스
 ㅇ (형 식) 하이브리드 포럼(한-영, 한-불, 한-스 통역 제공)
           

시 간

내 용

발표자

 

 

 

13:0013:05

13:0513:10

- 환영사_영상메시지 (박종호, 산림청장)

축사_영상메시지 (반기문, UN 사무총장)

 

 

세션1 숲이 인류에게 주는 경고

Moderator 손요환 교수(고려대)

13:1014:30

숲의 파괴로 자초한 문명의 몰락 (박중환, 식물의 인문학 저자)

인수공통 전염병 발생의 원인 및 예방 (김순애,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평가·연구부장)

기후변화로 인한 숲의 파괴, 그 사회·경제적 피해와 대응

(Tieguhong Julius Chupezi, 아프리카개발은행 수석산림담당관)

대규모 산불과 2차 피해 (Peter Moore, FAO 산불전문가)

14:3015:00

질의 및 토론

- 박중환, 김순애, Tieguhong Julius Chupezi, Ross Hampton(호주임산물협회 최고경영자), 명수정(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선임연구위원)

15:00~15:10

요약 및 정리 (손요환 교수)

 

 

15:1015:30

휴식

WFC 홍보 영상 송출(온라인)

 

 

 

세션2 숲에는 찾는 해결책

Moderator 우수영 교수(서울시립대)

15:3016:50

산림복원을 통한 지역 사회, 환경 문제 해결 (Chencho Norbu, AFoCO 사무총장)

숲의 혜택과 인류와의 상생 (박범진, 충남대 교수)

숲을 지키기 위한 국제사회의 노력과 방향 (Simon Smith, 주한영국대사)

숲을 지키는 기업, 사회적 책임 사례 공유 (유희석, SK 임업 산림팀장)

16:5017:20

질의 및 토론

- Chencho Norbu, 박범진, Simon Smith, 유희석, 염종호(산림복지진흥원 부원장)

17:2017:30

요약 및 정리 (우수영 교수)

                     

붙임 3

 

현장학습 프로그램 공모계획

                
□ 추진 개요

 ㅇ (목적) 산림청은 개최국으로서 우리의 우수한 산림정책과 뛰어난 문화·전통을 전세계에 알리는 한편,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현장학습 프로그램을 운영하고자 함

 ㅇ (프로그램 구분) 한국의 산림현장을 보여주는 산림탐방(Study tour)과 총회기간 전후로 주제탐방(Field tour) 등이 진행될 계획임

 ㅇ (대상지 선정) 총회 참가자의 만족도와 지방자치단체의 참여도를 높이기 위해 대상지는 공모를 통해 발굴하고 전문가 심사를 통해 확정할 예정

구분

예정기간

소요시간

프로그램

 

총회기간

산림탐방

5.26

반일 및 8시간 이내

산림

문화탐방

5.245.26

회의 종료 후

서울시내 관광

 

총회 전후

주제탐방

5.23, 5.2829

당일, 12

산림+관광

                 
□ 추진 일정

 ㅇ 광역·기초 지자체 우수 대상지 제안(11월) → 전문가 서류·현장 심사(12∼1월) → 최종발표(2월)
    * 코로나 19 상황에 따라 탄력 대응할 수 있도록 현장 소개 온라인 콘텐츠 제작 등 병행 검토

□ 기타 참고

 ㅇ 제12차 총회(2003, 캐나다) 때는 국립공원, 목재 및 단풍시럽 등 임산물 생산현장, 원주민 마을 등을 연계한 현장방문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참가자들의 높은 만족도를 달성함

    * 2019년 기준 총 2,210만 명의 국제 관광객이 방문한 캐나다는 국토의 40%인 산림을 중요 관광자원으로 육성 중이며, 숲길 트래킹·산악스키·개썰매 및 산악영화제등 계절별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일자리의 약 10% 기여 

붙임 4

 

관련 사진


14차 세계산림총회 개최 현장(2015, 남아공)


한국외대 유엔모의총회(HIMUN)에서 세계산림총회 소개(20209)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