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30 (수)

  • 구름많음동두천 18.8℃
  • 구름많음강릉 18.4℃
  • 천둥번개서울 19.0℃
  • 맑음대전 19.7℃
  • 구름조금대구 20.4℃
  • 맑음울산 19.0℃
  • 맑음광주 19.5℃
  • 맑음부산 19.7℃
  • 구름조금고창 18.2℃
  • 구름조금제주 21.9℃
  • 구름많음강화 19.0℃
  • 맑음보은 17.6℃
  • 구름조금금산 17.7℃
  • 맑음강진군 19.5℃
  • 맑음경주시 17.1℃
  • 구름조금거제 20.0℃
기상청 제공

재해·안전·예방

조광한 남양주시장, 시 전역 현장 점검 및 수해복구 진두지휘

- 6일, 화도읍 전원주택개발지 옹벽 붕괴 현장, 구암리 캠프촌 등 시 전역 수해현장 점검 -

URL복사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지난 2일부터 연속 3일간 수해 피해 현장을 점검하고 복구작업을 직접 진두지휘한 데 이어 6일 오전부터 저녁까지 시 전역의 여러 수해 피해 현장을 찾아 피해 복구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조 시장은 6일 새벽부터 관내에 많은 비가 내림에 따라 안전기획관, 종합민원담당관 등 10여명의 관계 공무원과 함께 화도읍 마석우리 199-8번지 일원 전원주택개발지 옹벽 붕괴 현장과 홍수경보가 내려진 왕숙천 진관교, 왕숙천 범람에 따른 상습침수지역인 퇴계원 신하촌 마을 및 와부읍 삼패공원 및 둔치 주차장, 팔당댐방류현장, 조안면 물의정원, 화도읍 구암리 캠프촌을 방문했다.  

먼저 집중호우로 옹벽이 일부 붕괴되고, 전신주 1동이 전복 된 화도읍 마석우리 199-8번지 일대 현장을 방문한 조 시장은 “마석우리 옹벽 붕괴 사고 역시 가곡리 산사태 사고처럼 가파른 경사를 개발하여 발생한 사고이다. 2019년에 경사도 18도 이상은 개발할 수 없도록 조례를 개정한 것은 매우 합당한 조치였고, 자연환경 보존과 재해 예방을 위해 앞으로도 산비탈의 무리한 개발은 반드시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조 시장은 홍수 경보가 내려진 왕숙천 진관교와 퇴계원 신하촌 마을을 방문해 왕숙천 수위와 하천 시설물을 점검하였고, 팔당댐 방류량의 증가로 일부가 물에 잠긴 삼패한강공원으로 이동해 침수로 인해 떠내려 온 쓰레기를 신속하게 제거 할 것을 지시했다. 

이후 팔당수력발전소로 이동해 박승철 소장으로부터 집중호우에 대비한 댐 운영현황을 확인했으며, 박승철 소장은 “현재 팔당댐은 수문 전체 15개 중 12개를 개방해 초당 1만 6천톤을 방류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 시장은 “팔당댐 방류량의 증가로 저지대는 물에 잠겼고, 조금 높은 지대에 위치한 삼패 공원도 일부가 침수돼 걱정스런 마음에 소장님을 직접 뵙고, 현재 댐 운영 상황을 듣고 싶어 찾아왔다.”고 말하며, “팔당댐 최대 방류량이 초당 2만 6천톤인데, 아직 여유가 있다는 소장님의 말씀을 들으니 마음이 조금 놓인다. 계속해서 운영에 철저를 기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서 조안면 물의 정원으로 이동해 침수상황을 살피고 침수지 출입통제를 실시하라고 지시하고, 마지막으로 점검에 나선 화도읍 구암리 캠프촌에서는 하천이 범람해 위급했던 상황에 많이 놀란 주민들을 위로하고 격려했으며, 더 이상의 피해가 없도록 관계 공무원들이 최선을 다해 줄 것을 주문했다.

한편, 지난 31일부터 6일 오전까지 남양주시의 평균 누적 강우량은 327mm로, 특히 3일에는 115mm의 강한 폭우가 쏟아져 주택과 도로, 농경지 일부가 침수되고 토사가 유출 되는 등 사유시설 50여 건, 공공시설 20여개소의 피해가 접수됐으며, 시는 피해현황을 조사하고, 신속하게 응급복구를 펼치고 있다.

사진설명 : 1. 화도읍 옹벽붕괴 현장을 방문한 조시장
2. 일부가 침수된 삼패한강공원을 둘러보고 있는 조시장
3. 팔당발전소를 방문해 댐운영현황을 확인하고 있는 조시장
4. 물의정원을 둘러보고 있는 조시장
5. 화도읍 구암리 캠프촌 현장을 점검하고 있는 조시장


















 

기획이슈

더보기
혁신성장 플랫폼 조성을 위한 캠프 카일 도시개발사업 업무협약(MOU) 체결
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9월 28일 ㈜다온디앤아이(대표이사 최용선)와 금오동 209번지 일원 반환공여지 캠프 카일에 창업, 주거, 여가, 공공청사가 복합적으로 융합된 혁신성장 플랫폼을 조성하고자‘캠프 카일 도시개발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의정부시는 캠프 카일에 2007년 기지 반환 이후 법원·검찰청 유치를 계획하였으나, 2017년 최종 이전계획이 무산되어 2019년 10월에 광역행정타운 조성에서 창업·여가·주거·공공청사가 복합적으로 융합된 혁신성장 플랫폼을 조성하고자 새로운 개발 방향을 계획하여 주한미군공여구역 발전종합계획에 반영하였다. 캠프 카일 부지 약 13만㎡에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하여 예비창업자, 신생창업기업을 위한 사업공간, 창업과 관련된 기술과 정보, 교육을 제공하는 창업지원센터와 주민편의시설과 문화프로그램 운영 등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는 복합공공시설을 계획하고, 수도권 공동주택 공급 정책에 부응할 수 있는 주거단지를 개발할 계획이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창업, 주거, 여가, 공공청사가 복합적으로 융합된 혁신성장 플랫폼을 조성함으로써 일자리 창출, 지경경제 활성화에 기여함은 물론 의정부시 동북부지역의 새로운 랜드마크가 될 수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