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2 (목)

  • 맑음동두천 25.2℃
  • 구름조금강릉 27.6℃
  • 맑음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6.5℃
  • 흐림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2.0℃
  • 흐림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2.3℃
  • 흐림고창 23.6℃
  • 흐림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2.5℃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3.2℃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道公, 고속도로 꽃길 조성... 도로변 경관 개선한다

▸ 고속도로의 단조로운 경관 개선을 위한 야생화 화단 조성
▸ 전국 총 530개소... 축구장 약 70배 넓이인 50만㎡(약 15만평) 규모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고속도로에 대형 야생화 화단을 조성해 고속도로의 단조로운 주행경관을 개선한다고 밝혔다.

 한국도로공사는 2018년부터 현재까지 518개의 화단을 조성했으며, 올 연말까지 총 530개의 화단 조성을 완료할 계획이다. 전국 고속도로에 조성되는 야생화 화단의 총 면적은 50만㎡(약 15만평)로 축구장(7,140㎡) 넓이의 약 70배에 달한다.

 고속도로는 방음벽이나 가드레일 같은 무채색의 시설물이 이어져 운전자가 지루함을 느끼거나 주의력이 저하될 수 있기 때문에, 이를 예방하기 위해 해당 사업이 추진됐다.

  o 화단은 교통량이 많고 고객들이 잘 볼 수 있는 구간에 주로 조성됐으며, 개화시기가 서로 다른 야생화를 다양하게 식재해 운전자들이 계절의 변화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o 봄과 여름에는 수레국화, 큰금계국, 꽃양귀비, 백일홍 등, 가을에는 코스모스, 구절초, 해바라기 등을 볼 수 있다.

 김동인 한국도로공사 시설처장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대다수의 꽃 축제들이 취소됐는데, 고속도로변을 따라 만개한 야생화를 보며 잠시나마 힐링의 시간을 가질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환경 친화적인 고속도로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붙 임

 

관련 사진


동해고속도로 97.0k 금계국 화단



영동고속도로 67.6k 꽃양귀비 화단



호남고속도로 186.4k 코스모스 화단



중앙고속도로 299.0k 샤스타데이지 화단


















 
 

기획이슈

더보기
농어촌공사,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 개최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3일 나주 본사 무궁화1실에서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를 개최하고, 신임 중앙운영대의원 14명에 대한 위촉장 수여식과 공사 및 지역 현안사항에 대한 자문과 토론 시간을 가졌다. 중앙운영대의원회는 농업인의 참여를 통해 농업기반시설의 유지관리의 자율성과 효율성을 높여 대농업인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2000년에 만들어져 분기별 정기회의를 열고 있다. 특히, 올해 구성되는 제9기 중앙운영대의원은 농업인의 대표성을 강화해, 각 지역 현안과 농업인의 요구사항을 공사 경영에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농어민과 함께 농어촌을 위해’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현장중심 경영을 표방해 온 김인식 사장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한국농축산연합회 임형호 회장, 한국생활개선연합회 김인련 회장 등 신임 중앙운영대의원들은 공사 주요업무, 통합 물관리시대의 농업용수 관리방안 등의 설명을 듣고, 공사 경영진과 공사 현안에 대한 폭넓은 논의 및 농어촌 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업·농어촌 환경 변화에 따라 공사도 여러 면에서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하다”며 “농어업인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농어업인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