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2.9℃
  • 맑음강릉 25.3℃
  • 구름많음서울 22.5℃
  • 구름조금대전 24.9℃
  • 맑음대구 23.9℃
  • 구름조금울산 24.3℃
  • 구름많음광주 24.7℃
  • 구름조금부산 23.8℃
  • 구름조금고창 25.6℃
  • 구름많음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2.3℃
  • 구름많음보은 24.0℃
  • 구름조금금산 25.0℃
  • 흐림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5.6℃
  • 구름조금거제 24.7℃
기상청 제공

‘함평 관광 이끌 씽크탱크’…함평축제관광재단 공식 출범

- 9일 출범식 갖고 본격적인 활동 돌입 -

URL복사

               

함평군의 축제·관광 산업을 이끌어 갈 함평축제관광재단(이하 ‘관광재단’)이 지난 9일 공식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함평군은 10일 “함평축제관광재단 출범식이 지난 9일 축제엑스포사업소에서 재단 이사장인 이상익 함평군수, 재단 이사진, 군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고 밝혔다. 

 군은 군정 핵심 산업인 축제·관광분야의 전문성 확보와 체계적인 관광 콘텐츠 개발 등 함평의 미래 관광을 이끌어 갈 씽크탱크인 함평축제관광재단 설립을 올 초부터 추진해 왔다. 
 
 앞서 군은 재단설립을 위한 기본계획 수립 후 지난 7월 공개모집을 통해 재단을 이끌 7명의 이사진을 구성했으며, 지난달 23일 법인 설립 등기를 완료해 재단설립을 위한 모든 절차를 마쳤다. 

 앞으로 관광재단은 축제엑스포사업소 내 사무국을 두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변화하는 트렌드에 발맞춰 함평군만의 특색 있는 축제·관광 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를 추진한다.   
 
 특히, 재단은 공식출범과 함께  ‘2021 국향대전 개최’라는 첫 번째 과제를 맞닥뜨리고 있어 지난해 코로나19 여파로 잠시 중단됐던 국향대전을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이상익 함평군수는 “함평축제관광재단 출범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우리 군의 축제·관광 산업의 발전을 위해 여러분들의 아이디어와 노하우를 모아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사진있음(함평축제관광재단 현판식 모습) 
사진(3)-이상익 함평군수(왼쪽)와 김형모 함평군의회 의장이 케이크 컷팅을 하고 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황리 종료 위드 코로나 시대, 새로운 기준이 되다.
2021함양산삼항노화 엑스포는 이달 10일 공식 폐막행사를 마지막으로 31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였다.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 개최된 국가공인 최대규모의 행사인 이번 엑스포는 행사기간 총 44만여 명의 관람객들이 방문하며 성공적인 성과를 이뤄냈다.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가 개막한 지난 9월은 코로나 확진자가 연일 증가하고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되면서 행사 직전까지 방역수칙 단계가 여러 번 바뀌고 격상되는 시기였다. 단체 관람객 유치는 생각지도 못하는 어려운 시기에 개최된 엑스포였지만 종료되는 시점까지 집단감염이나 지역 확산 없이 44만여 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했다는 점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내달부터 시행 예정인 ‘위드 코로나’ 상황에서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새로운 방역 기준을 제시하면서 전국의 자치단체와 민간단체들의 벤치마킹을 위한 성공적인 엑스포로 평가받고 있다. □ 44만여 명의 관람객과 자체 수익 올린 성공 비결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올 7월 말에 이미 사전예매 목표의 80%(사전입장권 판매 수익 17억 원, 28만여 매)를 초과 달성한 것을 시작으로 현장 판매 입장권 수익과 시설임대수익, 후원사업, 휘장사업 등 총 30억 원의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