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0 (월)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16.0℃
  • 흐림서울 22.4℃
  • 흐림대전 24.4℃
  • 구름조금대구 27.2℃
  • 구름조금울산 25.1℃
  • 구름조금광주 28.2℃
  • 구름조금부산 24.3℃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24.8℃
  • 흐림강화 18.3℃
  • 구름조금보은 23.6℃
  • 맑음금산 24.5℃
  • 구름조금강진군 29.8℃
  • 맑음경주시 27.8℃
  • 구름조금거제 28.9℃
기상청 제공

충남 생활인구 분석…인구감소 선제 대응

- 도, 생활인구 분석 통한 행정수요 및 인구감소 위기 대응 정책 기초자료 마련 -


  충남도는 인구감소 선제 대응 등을 목적으로 ‘생활인구 추이 분석’ 과제를 추진했다고 12일 밝혔다.

  생활인구는 △주민등록인구 △체류인구(통근·통학·관광 등의 목적으로 주민등록지 이외의 지역을 방문해 하루 3시간 이상 머무는 횟수가 월 1회 이상인 사람) △등록외국인을 포함한다.

  이번 과제는 주민등록 외 거주·직장·관광 등 행정수요를 유발하는 실질적인 인구분석을 통해 과학적 통계에 기반한 인구정책 수립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는 통계청에서 공표한 생활인구와 유사성 있고, 시의성 있는 결과를 도출하기 위해 지난해 6-9월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법무부 등록외국인, 통신사(SKT) 체류인구를 활용해 비교분석을 실시했다.

  인구분석은 생활인구 외에 지역별 인구특성에 적합한 맞춤형 정책 지원을 위해 △존재인구(거주/직장/방문인구 특성분석) △실거주인구(주민등록인구 비교분석) △직장-주거지 분리인구 △주요상권 및 관광지내 방문인구 △창업현황 등 다양한 주제로 추진했다.

  15개 시군을 단기방문형, 산업형, 대도시형, 소도시형 4가지 유형*으로 구분해 생활인구를 추정했으며, 정확한 산정을 위해 통계청에서 시범 산정한 보령시 6월 생활인구**와 비교한 결과 99.8% 일치했다.
  *  (단기방문형) 보령, 공주, 태안, 부여, 논산 (대도시형) 천안, 아산 (산업형) 당진, 금산, 서산 (소도시형) 홍성, 예산, 서천, 청양, 계룡   ** 6월 생활인구 : (통계청) 527,809명 (충남도) 526,751명

  단기방문형인 태안군, 보령시, 공주시는 관광 목적의 단기방문(3일이내) 인구 비율이 각각 91.18%(49만 9777명), 90.15%(47만 8573명), 86.41%(43만 3009명) 으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태안군의 경우 등록인구 대비 생활인구는 9.7배(등록인구 6만 2775명, 생활인구 61만 877명)로 집계돼 보령시 6.3배(등록인구 9만 9847명, 생활인구 63만 715명), 공주시 5.8배(등록인구 10만 4727명, 생활인구 60만 5815명)에 비해 생활인구 의존성이 더 높은 특징을 보였다.

  산업형인 당진시, 서산시는 타 시군 대비 40-60대 생활인구가 각각 36만 7469명(56.49%), 30만 2262명(54.03%)으로 비중이 높았고, 8-20일 체류인구 비중도 2만 6976명(5.69%)과 2만 2753명(6.00%)으로 높았다. 

  당진시와 서산시의 남성 생활인구는 38만 5782명과 32만 5111명으로, 여성(당진 26만 4693명, 서산 23만 4361명)과 비교했을 때 월등히 많은 특징을 보였다.

  금산군은 주민등록인구는 5만 195명으로 적은 반면 30-50대 체류인구 비중은 59.38%(13만 6861명)로, 타 시군 대비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대도시형인 천안·아산의 월별 생활인구는 6월 158만 6857명, 100만 2559명, 7월 155만 870명, 97만 2814명, 8월 164만 4311명, 104만 2632명, 9월 164만 6910명, 105만 7359명으로 집계돼 큰 변동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단기방문형이나 산업형, 대도시형으로 정의하기 어려워 소도시형으로 분류된 예산·홍성군의 생활인구는 48만 2511명, 42만 2103명으로 집계됐다.

  예산과 홍성 모두 타 시군 대비 30-40대 생활인구는 17만 9284명(37.16%), 15만 2522명(36.14%)으로 비중이 적은 반면, 60대 이상 생활인구은 11만 2434명(23.30%), 9만 4525명(22.39%)으로 높은 비중을 보였다.

  전승현 도 데이터담당관은 “충남은 15개 시군 중 9개 시군이 인구감소지역”이라며 “앞으로 생활인구를 인구유입 정책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충남넷 충남데이터포털 ‘올담’을 통해 데이터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매월 데이터를 현행화해 과학적 통계에 기반한 행정을 추진할 계획으로, 이를 통해 지역 활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시군별 등록인구 대비 생활인구 추이 그래프>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양주시, 100년 만에 환지본처한 사리 이운 기념 문화축제 개최
경기 양주시(시장 강수현)는 지난 19일 ‘양주 회암사지’에서 대한불교조계종 회암사와 함께 <회암사 사리 이운 기념 문화축제 및 다례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사리 이운 기념 문화축제 및 다례재>는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을 증명법사로 하여 미국 보스턴미술관에서 기증한 3여래 2조사 사리(가섭여래, 정광여래, 석가여래, 나옹선사, 지공선사) 이운을 기념해 열린 행사로 윤석열 대통령, 김건희 여사, 김동연 경기도지사, 최응천 국가유산청장, 강수현 양주시장, 윤창철 양주시의장, 시·도의원과 불교 신도, 시민 등 1만여 명이 동참한 가운데 개최됐다.이날 행사는 양주시립회암사지박물관 앞 광장 회암사지 특설무대에서 어산어장 인묵스님의 신중작법, 사리 이운 의식을 시작으로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의 108배를 통해 공식 행사가 시작했다.이어 칠정례, 반야심경, 다례재, 회암사 사리 이운 기념 문화축제 및 다례재 봉행위원장인 호산스님(봉선사 주지)의 경과보고, 축사(윤석열 대통령, 강수현 양주시장 등), 청법게, 입정, 법어, 정근, 축가(장사익, JH콰이어), 청소년 문화공연, 보광전지 사리친견 순으로 진행했다. 강수현 양주시장은 축사를 통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수원시, 중소기업 타이완·베트남 수출개척 지원한다
수원시(시장 이재준)가 ‘중소기업 타이완·베트남 수출판매개척단’에 참가할 중소제조기업을 6월 20일까지 모집한다.‘수출개척단’은 수원시가 현지 전문 무역 기관과 협업하는 사업으로 수원시 기업들이 현지 도시가 보증하는 바이어(구매자) 사업장을 찾아가 수출 상담을 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수원시는 권역별 바이어 조사·섭외, 수출 상담 통역, 항공료 일부(1개 업체당 1인) 등을 지원한다. 참가기업은 항공료 일부, 숙박비 등 현지 체재비를 부담해야 한다. 현지 바이어 정보 사전매칭 자료를 제공해 맞춤형 수출을 지원한다.영문 홈페이지·카탈로그를 갖춘 수원시 소재 중소제조기업이 신청할 수 있다. 5개 업체를 선발한다. 수출 개척 품목은 미용, 소비재, 화장품, 생활용품, 의류, 식료품 등이다.‘2024 수원시 중소기업 타이완·베트남 수출판매개척단’ 사업은 10월 28일부터 11월 2일까지 진행한다. 타이완과 베트남은 한류 초강세 교역국으로 타이완은 동남아 2위, 베트남은 3위 수입국이다.참가를 원하는 업체는 수원시 홈페이지(www.suwon.go.kr) ‘시정소식’ 게시판에서 ‘수출개척단’을 검색해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사업자등록증사본, 영문카달로그 등을 첨부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