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9 (월)

  • 흐림동두천 7.7℃
  • 흐림강릉 12.1℃
  • 서울 9.4℃
  • 대전 8.9℃
  • 대구 12.8℃
  • 울산 12.3℃
  • 광주 14.2℃
  • 부산 13.0℃
  • 구름많음고창 16.1℃
  • 제주 20.1℃
  • 흐림강화 9.1℃
  • 흐림보은 12.4℃
  • 흐림금산 8.5℃
  • 흐림강진군 15.8℃
  • 흐림경주시 12.2℃
  • 흐림거제 15.2℃
기상청 제공

부산도시공사 대상 행정사무감사 중지 결정

- 부산광역시의회 건설교통위원회 -


◈ 11월 14일(화) 행정사무감사 실시 중 도시공사의 부실 답변 및 자료 미흡에 따라 중지 결정 
◈ 11월 15일(수) 재개 시, 자료 보완 및 충실한 준비 당부

  부산시의회 건설교통위원회(위원장 박대근)는 11월 14일(화), 2023년 행정사무 실시 중 부산도시공사 소관 사무의 행정사무감사를 중단 후 11월 15일(수) 14:00 재개한다고 결정했다.
  건설교통위원회는 행정사무감사가 위법·부당한 행정처리 및 불합리한 제도의 개선을 통해 시민의 복리증진과 시정발전을 도모하는 매우 중요한 의정활동임에도 불구하고, 수감기관인 부산도시공사의 감사 준비 부족 및 자료 부실, 현안업무 미숙지로 인해 정상적인 감사가 불가능하다고 판단하여 감사 중지 결정 후 오는 15일(수) 행정사무감사를 다시 열기로 했다.
  특히, 최근 도시공사는 한 임원이 비위 의혹으로 사의를 표명하여 의원면직처리 되고, 이 과정에서 공사의 허술한 내부 통제 및 감사시스템과 고위 공직자의 기강해이가 여실히 드러나, 여러 언론과 시민들로부터 비판을 받은 바 있다.
  박대근 위원장은 수감에 임하는 부산도시공사 관계 임․직원에게 행정사무감사 부실의 사유로 15일 행정사무감사가 속개되는 만큼, 현안업무 숙지, 문제에 대한 제도개선과 함께 올바른 정책방향 제시를 통해 시민의 복리증진과   시정의 발전 도모 등 행정사무감사 본연의 목적이 달성될 수 있도록 보다 충실한 감사 준비 및 자료 보완을 당부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이동환 고양시장 “메가시티 적극 추진하겠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이 교통·일자리·대학 유치 등 시민 이익에 부합하도록 수도권 재편(메가시티)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15일 고양특례시청에서 수도권 재편 관련 기자간담회를 갖고 수도권 재편에 대한 의견을 발표했다. 우선 이 시장은 “메가시티는 몇 달 전이 아닌, 수십 년 전부터 그 필요성이 대두돼 온 시대적 과제이며 피할 수 없는 흐름”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 시장은 “고양시는 서울 6개구를 접한 가장 가까운 이웃이며 하루 16만 명이 서울로 출퇴근하고 소비하고 있다”라며 “행정구역만 다를 뿐, 사실상 많은 기능이 서울과 연결되어 있다”고 전했다. 이어 “과거에는 고양시 일부 지역이 행정구역 개편으로 서대문구, 은평구로 서울의 일부가 된 적도 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또 “지난 해 11월 오세훈 서울시장을 만나 고양시의 수도권 재편 구상을 밝혔고 오세훈 시장 역시 공감하며 동의의 뜻을 표하기도 했다”고 말하고 “서울과 고양은 하나의 생활권임에도 불구하고 행정으로 엄격하게 단절되어 있어 일관된 정책을 적용받지 못했다”고 전했다. 이 시장은 고양시의 도시여건에 대해 서울 집중을 억제한다는 이유로 서울의 경계에 그린벨트가 견고한 울타리처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