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맑음동두천 -2.1℃
  • 맑음강릉 -0.7℃
  • 박무서울 -0.6℃
  • 박무대전 -1.1℃
  • 흐림대구 2.8℃
  • 맑음울산 3.2℃
  • 맑음광주 1.1℃
  • 구름많음부산 3.7℃
  • 구름조금고창 -0.5℃
  • 구름많음제주 6.1℃
  • 맑음강화 -2.8℃
  • 구름많음보은 0.1℃
  • 흐림금산 -0.4℃
  • 맑음강진군 2.3℃
  • 흐림경주시 3.5℃
  • 맑음거제 2.6℃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제7회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APAP7) 25일 개막…70일간 상상공간 열린다

(구)농림축산검역본부 설치작품 ‘팔렛세움’ 에서 개막식 개최
최대호 시장 “다양한 작품 만지고 느끼면서 자기만의 상상공간 만들어보시길”


제7회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이하 APAP7)가 8월 25일 ‘7구역-당신의 상상공간(ZONE 7 - Your Imaginary Space)’을 주제로 70일간의 화려한 막을 올렸다.
APAP7 개막식이 지난 25일 19시 (구)농림축산검역본부 야외에 설치된 작품 ‘팔렛세움’에서 개최됐다고 26일 밝혔다. 팔렛세움은 ‘무대와 혼성된 공공예술’을 선보인 국형걸의 작품이다.
이날 개막식은 민속 전통 음악을 곁들여, 현대적인 음악을 만드는 네덜란드 보이 아키(BOI AKIH)의 공연으로 시작됐다. 보이 아키는 APAP7의 실험적이고 자유로운 상상 공간을 노래로 담았다.
이어, 박경진 제7회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 집행위원회 위원장의 개막선언, 인사말, 축사, 홍보대사 위촉, 김성호 예술감독의 APAP7 및 참여작가 소개 등의 순으로 진행됐으며, 최대호 안양시장을 비롯해 강득구 국회의원, 민병덕 국회의원, 최병일 안양시의회 의장, 시민 등 150여명이 함께 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인사말에서 “이번 APAP7에서는 기존 안양예술공원에 더해 유휴공간이었던 (구)농림축산검역본부를 아름다운 전시공간으로 탈바꿈했다”며 “많은 시민들이 다양한 작품을 직접 만지고 느끼면서 바쁘게 돌아가는 도시 삶 속에 자기만의 상상공간을 만들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총 24개국 48팀 88명의 작가가 참여한 이번 APAP7은 오는 11월 2일까지 만안구 안양예술공원과 (구)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실내·외의 전시 및 행사로 진행된다. 
모든 전시는 무료이며,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입장마감 오후 5시)까지 자유롭게 감상할 수 있다. 다만, 월요일과 추석 당일은 휴관이다.
또 사전 예약(네이버에서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를 검색 후 예매)을 통해 공공예술과 설치 작품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는 도슨트투어도 운영된다.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하루 5회(10:30, 11:30, 13:30, 14:30, 15:30) 진행된다. 
그 외에도 나이트투어, 영어투어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APAP7을 자유롭게 만날 수 있다.
APAP7의 다양한 프로그램 및 행사 등은 공식 홈페이지(https://apap7.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1) 최대호 안양시장(중앙)이 지난 25일 APAP7 개막식에서 김성호 예술감독(왼쪽에서 첫번째) 등과 개막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2) 최대호 안양시장이 지난 25일 APAP7 개막식에서 시민들에게 인사말을 했다.
사진3) 김성호 APAP7 예술감독이 지난 25일 국형걸의 작품 팔렛세움에서 열린 APAP7 개막식에서 APAP7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4,5) APAP7 개막식에서 네덜란드의 보이 아키팀이 축하공연을 하고 있다.
사진6) 최대호 안양시장(왼쪽)이 APAP7 개막행사로 구)농림축산검역본부 실내전시를 관람했다.(민병덕 국회의원(중앙), 최병일 안양시의회 의장(오른쪽))
사진7) 최대호 안양시장(중앙)이 APAP7 개막행사로 구)농림축산검역본부 실내전시를 관람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다음달 23일 땅끝마을 달마산서 달마고도 힐링축제
땅끝에서 시작되는 한반도의 봄 기운을 즐겨보자. 해남군은 다음달 23일‘2024 땅끝해남 달마고도 힐링축제’를 개최한다. 올해 축제는‘자연 그대로의 힐링, 달마고도’라는 주제로 땅끝생태가 그대로 살아있는 달마고도만의 정취를 담아 자연과 사람이 어우러지는 친환경 힐링 축제로 마련된다. 이에따라 축제장에서 발생하는 일회용품과 폐기물을 최소화하며, 달마고도 자체를 즐기는 노르딕 워킹 등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다. 축제는 신록이 물들기 시작하는 수려한 달마고도 걷기 행사를 시작으로, 숲속 음악회, 즉석 공연, 해남 특산물을 판매하는 달마장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특히 개막식에서는 씨앗을 품은 친환경 종이비행기를 날려 새봄을 시작하며, 참가자들이 달마고도 곳곳에 나무를 심는 식목일 기념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달마고도는 해남군 달마산 17.74㎞를 감아도는 둘레길로, 땅끝마을 아름다운 절 미황사와 수천개의 바위들이 쏟아져 내린 너덜, 다도해가 한눈에 보이는 전망 등으로 최고의 명품길로 꼽히고 있다. 중장비를 동원하지 않고 순수 인력으로만 만들어 가장 걷기 편하게 조성하는 한편 달마산 12암자를 잇는 옛길의 이야기를 담아 한국의 산티아고로 일컬어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