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8 (화)

  • 맑음동두천 22.6℃
  • 맑음강릉 18.5℃
  • 맑음서울 24.2℃
  • 맑음대전 21.9℃
  • 맑음대구 19.2℃
  • 맑음울산 16.5℃
  • 맑음광주 23.1℃
  • 구름많음부산 19.6℃
  • 맑음고창 ℃
  • 맑음제주 19.9℃
  • 맑음강화 19.6℃
  • 맑음보은 21.1℃
  • 맑음금산 21.2℃
  • 구름조금강진군 23.1℃
  • 맑음경주시 17.8℃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농축산식품

매끈한 사과 생산…유과기부터 관리해야

- 도 농기원, 사과 동녹 방지 위한 생장조정제 살포·환기 강조 -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올해 봄 기온 상승으로 사과의 개화 시기가 빨라짐에 따라 어린 과실에 냉해가 올 것을 대비, 유과기 과원 관리에 신경 쓸 것을 당부했다.

  사과 주산단지인 예산지역의 3월 평균기온은 8.7℃로 평년 평균 6.7℃ 대비 2℃ 높았으며, 개화 시기는 후지 13일, 홍로 10일로 평년 대비 10일 정도 빨랐다.

  특히 올해는 사과의 개화기 중 0∼2℃의 저온도 겹쳐 화분관의 발아와 신장이 불량할 것으로 예측돼 수정 후 과원 관리의 중요성이 더욱 크다. 

  도 농업기술원은 올해 4월 7∼10일 야간 저온으로 인해 이른 개화를 한 과원의 경우 개화기 저온으로 인한 수정 불량이 예상되며, 이에 따른 동녹, 생리적 낙과 등 피해가 있을 수 있다고 전망했다.

  사과 동녹 예방을 위해선 어린 과실 표면에 털이 벗겨지기 전 생장조정제(GA4+7+6-BA)를 약 20ppm 농도로 2∼3회 살포하거나 탄산칼슘을 3% 농도로 뿌리면 동녹 발생 면적을 20∼30%가량 줄일 수 있다.

  또 과원 내 통풍을 원활하게 하고 방상팬 등을 가동해 기온이 가장 낮아지는 00∼04시 사이 사과 표면에 맺히는 물기를 제거하는 것이 중요하고 유제 사용을 금지하는 것도 효과적이다.

  이외에도 올해는 사과의 생리적 낙과에 대비해 적과 시기를 늦추거나 아직 개화가 시작되지 않은 과원에서는 인공수분 등을 통해 수정·결실을 좋게 하는 것도 유리하다.

  이우수 도 농업기술원 원예연구과 연구사는 “겨울과 봄 기온 상승에 따라 과일의 개화기가 빨라졌다”라며 “빨라진 개화기로 인해 어린 과실이 저온에 노출될 가능성이 더욱 커진 만큼 알맞은 과원 관리와 병해충 예방이 올해 농사의 결실을 좌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경남항공 국가산단 사천지구, 스마트그린산업단지로 지정
경남항공 국가산업단지 사천지구가 스마트그린산업단지로 선정됐다. 사천시는 국토교통부에서 경남항공 국가산업단지 사천지구를 스마트그린산업단지로 지정했다고 28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산업단지 조성 단계부터 기반시설과 입주기업 등의 디지털화, 에너지자립률 제고, 친환경 개발 등을 도입해 온실가스 저감을 도모하는 스마트그린산업단지 확산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스마트그린산단 지정에 선제적 대응을 위해 경남도, 진주시와 2022년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추진해왔으며, 지난 3월 스마트그린산업단지 기본계획(안)을 수립해 국토교통부에 지정을 요청했다. 경남항공 국가산업단지는 조성 중인 산업단지로, 준공 전 스마트그린산업단지로 지정해 스마트・그린 인프라를 계획에 반영하고 운영 초기부터 미래지향적이고 친환경적인 산업단지로 구현할 예정이다. 이산화탄소 배출을 약 25.2% 감축하는 경남항공 스마트그린산업단지는 입주기업 지붕, 유휴부지 등에 태양광 발전(27MW) 설치 등으로 에너지를 절감한다. 또한, 산업단지 내 스마트 횡단보도, 스마트 주차장, 스마트폴 등 스마트 교통‧안전 인프라를 구축해 효율성과 안전성을 제고하는 한편, 입주기업의 생산성 향상 지원을 위한 다양한 사업*도 연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