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9.1℃
  • 구름많음강릉 31.2℃
  • 구름많음서울 30.1℃
  • 구름조금대전 29.7℃
  • 흐림대구 30.1℃
  • 구름조금울산 30.1℃
  • 구름조금광주 28.8℃
  • 구름많음부산 29.4℃
  • 구름많음고창 28.6℃
  • 구름많음제주 29.5℃
  • 구름많음강화 29.1℃
  • 구름많음보은 28.2℃
  • 구름많음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8.0℃
  • 구름많음경주시 31.4℃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농축산식품

남양주시 농업기술센터,

‘함께 찾는 남양주 농생명의 미래’ 토론회 개최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24일 농업기술센터 3층 대강당에서 미래 농생명 분야의 발전 방안에 대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함께 찾는 남양주 농생명의 미래’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최근 코로나19와 기후 변화 등으로 먹거리 위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농생명 산업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됨에 따라 남양주 시민의 미래 먹거리 보장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미래 농생명 분야와 관련된 다양한 의견을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을 비롯해 용석만 남양주시 농업기술센터 소장 등 남양주시 관계 부서 공무원 100여 명이 참석해 도시 농업, 치유 농업 등 다양한 미래 농생명 분야와 해외 선진 농업 사례 등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시민 텃밭 시범 모델을 구현하기 위한 방안 등을 논의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먹거리는 국가 및 국민 생존과 직결된 중요한 문제로 전통적 농업에 머무르면 미래 산업인 농업을 발전시킬 기회조차 없어진다.”라며 “오늘과 같은 토론회를 통해 농생명 산업인 농업의 발전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한다면 점차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이라고 농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어 “농업을 기반으로 하는 청년 스타트업, 먹골배와 유기농 딸기 등을 브랜드화해서 미국 등 해외에 수출하는 방법 등에 대해 공직자와 농업인들이 함께 고민해 나가며 남양주시의 농업이 경쟁력 있는 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6월 7일 제2차 ‘함께 찾는 남양주 농생명의 미래’ 토론회를 열고, 직원 간 자유로운 소통을 바탕으로 남양주 미래 농생명 분야의 발전 방안에 대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중장년 새도약 도울 ‘2기 경기 이음 일자리 사업’ 추진‥참여 기업·구직자 모집
○ ‘제2기 경기도 이음 일자리 사업’ 참여 기업·구직자 모집(~7월 22일) - 노동자 수 300인 미만 도내 중소기업 / 만 40세 이상 65세 미만 미취업 도민 대상○ 4060 신중년 구직자와 중소기업 모두 상생할 수 있도록 지원 - 기업엔 최대 570만 원 고용장려금, 구직자엔 최대 90만 원 인턴수료금 지원 - 구직자 역량 강화 위한 직무관련 교육, 이음매니저 매칭 취업 관리 등 지원 경기도와 경기도일자리재단은 도내 4060세대의 안정적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제2기 경기도 이음 일자리 사업’을 추진, 참여 기업과 참여 구직자를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경기도 이음 일자리 사업’은 코로나로 직장을 잃었거나 조기퇴직 이후 새로운 인생을 설계하는 도내 중장년 4060세대를 대상으로 안정적 일자리를 제공하고, 중소기업의 인력난을 해소하는 데 목적을 뒀다.모집 대상은 ‘기업’의 경우 노동자 수 300인 미만의 도내 중소기업, ‘구직자’는 경기도민 중 만 40세 이상 65세 미만 신중년 구직자다.참여 대상으로 선정된 기업체는 오는 8월부터 매칭 받은 신중년 구직자에게 근무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도는 안정적인 노동환경 지원을 위해 참여 기업에 인턴 3개월분의 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