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9 (수)

  • 흐림동두천 23.8℃
  • 흐림강릉 31.5℃
  • 서울 25.2℃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30.5℃
  • 구름많음울산 28.3℃
  • 흐림광주 25.8℃
  • 흐림부산 24.6℃
  • 흐림고창 28.2℃
  • 구름많음제주 32.0℃
  • 흐림강화 23.2℃
  • 흐림보은 25.9℃
  • 흐림금산 27.9℃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7.5℃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태화강 국가정원 봄꽃축제 성황리에 종료

전국 관람객 25만 명 다녀가
꽃양귀비, 작약 등 6,000만 송이 봄꽃에 탄성


  지난 13일부터 15일까지 태화강 국가정원에서  ‘태화강의 봄, 꽃으로 피다!’라는 주제로 열린 ‘태화강 국가정원 봄꽃축제’에 총 25만 명의 발길이 이어져 전국의 대표적인 봄 축제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화사한 꽃양귀비와 수레국화, 안개꽃, 금영화, 작약 등 봄꽃이 관람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해 10월부터 파종한 꽃들이 축제 기간에 만개하여 화려한 자태를 뽐냈으며, 특히 야외공연장 옆에 라벤더, 체리세이지, 로즈마리를 비롯한 허브 식물들도 개화하여 자연의 향기 가득한 태화강 국가정원을 즐길 수 있었다.
  첫날인 5월 13일 고적대와 함께하는 봄꽃 퍼레이드는 태화강 국가정원에서 처음 개최되는 특별한 행사로 행진 중에 만남의 광장에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응원하는 힘찬 공연(퍼포먼스)을 펼쳐 방문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개막식 이후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지휘자 금난새의 해설을 곁들인 정렬적인 지휘와 뉴월드 챔버오케스트라단의 축하 공연으로 봄꽃 교향곡이 울려 퍼져 시민들에게 감동의 무대를 선사했다. 
  둘째 날부터 열린 주야간 음악회와 어린이 창작 인형극, 아름다운 태화강 국가정원 사진전을 비롯해 봄꽃 공작소, 에코마켓, 봄꽃 여행 포토존 등도 관람객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무엇보다 태화강 국가정원의 가치를 널리 홍보하고 정원문화 활성화를 위해 준비한 새내기 정원사 경진대회, 정원상담소, 행복한 정원사, 나는야 꼬마 정원사 등 정원 체험 프로그램들은 신청 첫날 오전에 접수가 완료 되는 등 참여 열기가 뜨거웠다. 
  아울러 봄꽃으로 단장한 친환경 전기차 운행, 360도 회전 무빙카메라 운영은 긴 줄을 서서 기다릴 정도로 큰 인기를 끌었다. 
  또한 이번 행사에서 지역 화훼농가의 호접란, 관엽식물 등을 전시하고 판매하여 화훼농가의 판로 개척과 홍보에도 큰 도움이 된 것으로 전해졌다. 
  울산시는 축제 기간에 관람객 302명을 대상으로 거주지, 만족도 등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32%가 타지에서 온 관람객으로 지역별로는 부산·경북·경남 등 인근 지역이 많았으며, 프로그램 만족도 조사 결과를 토대로 부족한 부분에 대해서는 계속 보완해 나갈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봄꽃축제를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치유과 휴식을 제공하는 한편 태화강 국가정원이 온 국민의 사랑을 받는 힐링 명소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됐다”며 “전국에서 찾아오는 관람객들이 아름다운 봄꽃을 즐길 수 있도록 이후에도 초화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끝.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보령시, 민선8기 시정 구호로 ‘건강한 도시, 행복한 보령’ 확정
보령시는민선8기 시정구호를 ‘건강한 도시, 행복한 보령’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시정방침은 ‘친절한 시민, 튼튼한 경제, 쾌적한도시, 명쾌한 행정’으로 정했다. 이는민선7기 시정구호와 시정방침을 그대로 유지해 지난 성과를 바탕으로 연속성을 갖고 속도감 있게 민선8기를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이다. 그간시는 민선 6·7기를 거치며‘충남 1호 웰니스 도시’, ‘탈석탄 1호도시’, ‘글로벌 해양관광 명품도시’등 쾌적하고 건강한 도시로의브랜드가치 구축에 주력해왔으며 이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시에따르면 지난 6월 7일부터6월 13일까지 진행된 시정구호 및 방침 공모에는 총159건이 접수됐으며, 핵심 키워드는 ‘행복’, ‘희망’, ‘도약’, ‘포용’, ‘지속 가능’ 등으로 나타났다. 시는앞서 접수한 공모작으로 시정구호와 방침을 최종 확정하지는 않았으나 시민이 요구하는 키워드를 핵심가치로 삼아 시정에 접목할 계획이다. 또한 3차에 걸친 선호도 조사를 통해 선정된 시정구호 10건, 시정방침 11건(동순위)에 대해 별도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정구호선정으로 민선8기의 포문을 연 시는 앞으로 모든 공직자가 하나되어 국·도정과제에 적극 대응하고 지역의 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