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일)

  • 맑음동두천 31.3℃
  • 구름조금강릉 33.2℃
  • 구름조금서울 31.9℃
  • 구름조금대전 32.1℃
  • 구름많음대구 32.6℃
  • 구름많음울산 29.1℃
  • 구름많음광주 32.1℃
  • 구름많음부산 30.0℃
  • 구름많음고창 31.8℃
  • 구름많음제주 28.5℃
  • 구름조금강화 29.7℃
  • 구름많음보은 30.2℃
  • 구름많음금산 31.1℃
  • 구름많음강진군 32.4℃
  • 구름많음경주시 32.1℃
  • 구름많음거제 29.2℃
기상청 제공

재해·안전·예방

김상호 하남시장 “안전한 노동환경 만들어갈 것”

하남시, ‘산재예방 및 노동안전지킴이 유공기관’ 도지사 표창


○ 시, 산재예방 및 노동안전지킴이 우수활동 ‘성과’ 인정받아
○ 산업현장 안전사고 예방 위한 건설 ․ 제조업 등 산업현장 481개소 안전점검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경기도로부터 ‘2021년 산재예방 및 노동안전지킴이 우수활동 유공’ 기관으로 선정돼 경기도지사 표창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시상은 공무원과 민간인, 기관·단체로 나눠 실시했는데, 하남시는 경기도 31개 시·군 가운데 단독으로 기관·단체 부문에서 경기도지사 표창 기관으로 선정됐다. 민간인 부문에서도 하남시 노동안전지킴이로 활동한 민간 전문가 2명이 모두 표창을 받았다.

시는 지난해 4월부터 노동안전지킴이 2명을 선발해 산업안전재해 예방활동과 위반사항에 대한 개선조치를 병행해 왔다.

이를 통해 ▲사고예방을 위한 11대 기본수칙 준수 당부 ▲근로자와 함께 하는 안전의식 제고 캠페인 실시 ▲소규모 사업장 중대재해처벌법 관련 컨실팅 등을 적극적으로 실시했다.

시는 약 9개월 동안 관내 건설업과 제조업 등 안전조치가 미비한 481개소의 산업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이 가운데 335개소는 재점검, 146개소는 종결조치 했다. 점검 결과 위험 발생이 큰 요인은 즉시 시정 조치했으며, 시정조치 요청 177건 가운데 126건을 개선 완료시켜 사고예방 노력에 기여했다.

하남시의 이 같은 선제적인 사고 예방 노력이 경기도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아 산재예방 활동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김상호 시장은 “지난해 산업재해 사고예방을 위한 노동안전지킴이의 선제적인 활동이 가시적인 성과로 나타나 보람이 크다”며 “올해 중대재해처벌법의 본격적인 시행을 앞두고, 시는 노동안전지킴이를 계속 운영해 안전한 노동환경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경남도, 청년 지역살이 및 지역정착 지원사업 추진
경상남도는 청년 인구 유출을 방지하고 안정적인 지역 정착을 돕기 위해 청년 지역살이 및 청년 지역정착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경남 청년 인구가 감소하고 있는 상황에서 청년 인구 유출을 최소화하고, 지역의 청년들이 지역에서 일거리를 찾고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청년 지역살이 지원과 청년 지역 정착 프로그램을 단계적으로 실시한다. 이번 사업은 다양한 시군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하기 위하여 시군에서 시군별 지역적 특성을 반영하여 지역 체험 및 정착지원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경남도와 시군이 함께 사업비를 부담한다. 먼저 1단계 사업인 청년 지역살이 프로그램은 타 지역의 청년들이 일정 기간 지역에 머물도록 지원하여 지역 이주 희망 계기를 마련한다. 해당 시군의 특색있는 역사·문화 자원을 체험할 수 있도록 숙박, 체험 프로그램 등을 제공해 지역의 공동체 등과 긴밀히 소통하면서 지역에 정착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하반기부터 밀양·의령·고성·남해·함양 5개 시군에서 본격적으로 운영될 계획이며, 지원 대상, 추진일정 등은 해당 시군별 청년담당부서에서 확인할 수 있다. 2단계 사업인 청년 지역정착 프로그램은 청년들이 안정적으로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