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7 (금)

  • 구름많음동두천 5.1℃
  • 흐림강릉 8.7℃
  • 구름많음서울 5.7℃
  • 흐림대전 8.4℃
  • 구름많음대구 10.1℃
  • 구름많음울산 11.3℃
  • 흐림광주 9.9℃
  • 구름많음부산 11.9℃
  • 흐림고창 9.3℃
  • 흐림제주 12.5℃
  • 구름조금강화 6.1℃
  • 흐림보은 6.3℃
  • 구름많음금산 8.0℃
  • 구름많음강진군 11.0℃
  • 구름많음경주시 10.2℃
  • 구름많음거제 12.5℃
기상청 제공

원삼면 사암리 사전 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 용인시, 하루 처리용량 60톤→150톤 증가·수질개선 효과 기대 -

URL복사


용인시는 19일 원삼면 사암리 사전마을의 하수를 처리하는 사전 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공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사전 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 공사는 지난 2018년 4월부터 올해 10월까지 진행됐으며 국비 69억원을 포함해 총 98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사전마을에서 사암사거리 구간에 하수관로(7.2㎞)와 맨홀펌프장 등을 설치했다. 
 
이번 증설 공사로 사전 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의 하루 처리용량이 60톤에서 150톤으로 대폭 증가해 기존 60여 가구에서 216여 가구의 하수를 안정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됐다. 
 
시는 이를 통해 주민들의 주거환경 개선은 물론 사암천과 용담저수지의 수질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사회기반시설이 부족한 처인구 지역의 하수도 확충을 통해 생활하수를 안정적으로 처리하고 주거환경을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내년에 백암면 가창리와 장평리 등에 소규모공공하수처리시설을 신설하고 관로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백두현 고성군수, 코로나19로부터 청정고성을 지킨다는 의지 밝혀
백두현 고성군수는 11월 25일) 오후 5시 고성군청 중회의실에서 고성 인근지역 창원, 진주, 사천 등에서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청정고성을 지키기 위한 고성군의 대응방안을 발표했다. 백 군수는 “고성 인근지역인 창원, 진주, 사천 등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지역 내 확산을 막기 위해 모든 행정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청정고성을 지키기 위한 의지를 밝혔다. 이날 브리핑에서 군민들에게 전한 ‘고성 인근지역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대응 방안’은 다음과 같다. 첫째, 진주, 창원, 사천에 거주하면서 고성으로 출퇴근하고 있는 공무원, 공공기관 직원, 금융기관 종사자는 가족을 포함해 해당 지역 내에서 사적모임 및 행사 참석을 자제하고, 군에 거주하는 공무원 역시 가족을 포함하여 외지의 교육, 연수, 워크숍, 사적 모임 등의 참석을 금지하며, 확진자 발생 시 공동의 책임을 묻는다.또한 군내 확진자 모두가 관외를 다녀오고 난 후 발생했기 때문에 군비 등을 지원받는 단체의 관외 연수ㆍ교육 등을 금지한다. 둘째, 사업장 주소만 고성에 두고 타 지역에서 출퇴근하는 사람이나 고성에 거주하면서 타 지역으로 출근하거나 사업을 하시는 사람들은 가족을 포함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