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03 (목)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25.0℃
  • 서울 22.4℃
  • 대전 22.7℃
  • 대구 26.1℃
  • 울산 26.2℃
  • 광주 23.6℃
  • 부산 24.7℃
  • 흐림고창 22.9℃
  • 흐림제주 23.6℃
  • 흐림강화 21.9℃
  • 흐림보은 23.7℃
  • 흐림금산 23.4℃
  • 흐림강진군 24.4℃
  • 흐림경주시 26.3℃
  • 흐림거제 24.7℃
기상청 제공

무안군, 무안갯벌낙지 맨손어업 홍보관 설치

- 무안 갯벌낙지 브랜드 가치 향상 기대 -

URL복사


무안군(군수 김산)은 지난 2018년 11월 무안갯벌낙지 맨손어업이 국가중요어업유산으로 지정된 후 어업전통과 생태계, 해양문화 등 어촌의 중요한 가치를 보존하기 위해 무안갯벌낙지 맨손어업 국가중요어업유산 홍보관을 설치 할 계획이다.
      
홍보관은 약 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무안황토갯벌랜드 내 생태갯벌과학관 1층에 올해 12월 설치될 예정이며, ‘손에 손잡고 함께 이어가는 갯벌낙지 맨손어업’이라는 주제로 전통의 손, 전통을 잇는 손, 갯벌을 지키는 손으로 구성된다.

방문객들은 상설전시에서 가래, 손낙지, 끈낙지 등 다양한 맨손어업 기술과 낙지어구, 전통 낙지배 등 지역어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전시를 통해 어민들의 생활모습을 생생하게 엿볼 수 있다. 


현재 무안에서는 약 1천여 어가에서 연평균 낙지 15만 접(판매액 약 100억원)을 생산하고 있으며, 군에서는 지속 가능한 낙지 생산을 위해 어미낙지를 교접, 방류하여 낙지자원을 회복하는 사업과 어민들을 위한 물 때 달력제작 보급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깨끗한 환경과 풍부한 자원을 보유한 무안갯벌은 해양생물의 서식지로서 뿐만 아니라 인간의 역사와 문화가 함께 어우러진 공간이다”면서, “자연을 대하는 우리 선조들의 자세와 자연을 이용하는 현명한 지혜를 함께 전승하고 보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획이슈

더보기
농어촌공사,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 개최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3일 나주 본사 무궁화1실에서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를 개최하고, 신임 중앙운영대의원 14명에 대한 위촉장 수여식과 공사 및 지역 현안사항에 대한 자문과 토론 시간을 가졌다. 중앙운영대의원회는 농업인의 참여를 통해 농업기반시설의 유지관리의 자율성과 효율성을 높여 대농업인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2000년에 만들어져 분기별 정기회의를 열고 있다. 특히, 올해 구성되는 제9기 중앙운영대의원은 농업인의 대표성을 강화해, 각 지역 현안과 농업인의 요구사항을 공사 경영에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농어민과 함께 농어촌을 위해’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현장중심 경영을 표방해 온 김인식 사장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한국농축산연합회 임형호 회장, 한국생활개선연합회 김인련 회장 등 신임 중앙운영대의원들은 공사 주요업무, 통합 물관리시대의 농업용수 관리방안 등의 설명을 듣고, 공사 경영진과 공사 현안에 대한 폭넓은 논의 및 농어촌 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업·농어촌 환경 변화에 따라 공사도 여러 면에서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하다”며 “농어업인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농어업인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