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6 (화)

  • 맑음동두천 15.1℃
  • 맑음강릉 15.5℃
  • 맑음서울 15.1℃
  • 맑음대전 14.6℃
  • 맑음대구 17.5℃
  • 맑음울산 11.9℃
  • 맑음광주 13.4℃
  • 맑음부산 12.9℃
  • 맑음고창 9.5℃
  • 맑음제주 13.6℃
  • 구름조금강화 14.1℃
  • 맑음보은 12.5℃
  • 맑음금산 14.2℃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7.3℃
  • 맑음거제 13.8℃
기상청 제공

조광한 남양주시장, 현충탑 자율분향소 찾아 헌화 및 분향

순국선열과 국가보훈 대상자들이 합당한 예우와 복지를 받도록 더 노력할 것

URL복사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지난 6일 제65회 현충일을 맞아 현충탑 자율분향소를 찾아 나라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에 대해 헌화와 분향을 했다.

이날 자율분향소를 방문한 조광한 시장은 엄숙한 분위기 속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께 헌화와 분향을 했으며, 현충탑 옆에 위치한 6.25참전 유공자 용사탑과 해병대전첩비도 방문하여 조국의 자유와 평화를 위해 싸운 참전용사의 넋을 위로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보훈명예수당 인상, 생존애국지사 보금자리 지원, 3.1운동 기념비 정비, 보훈테마공원 조성 등 적극적인 보훈정책을 통해 순국선열과 국가보훈 대상자들이 합당한 예우와 복지를 받도록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당초 남양주시는 현충탑에서 참석인원을 최소화해 제65회 현충일 추념행사를 진행할 계획이었으나, 수도권지역에서 코로나19 환자가 집중발생하고, 행사 취소 및 연기 등 방역조치가 강화됨에 따라 현충일 추념행사를 취소했다.

공식행사는 취소되었지만 남양주시는 현충일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현충탑에 자율분향소를 설치하여 방문하는 추모객을 지원했으며, 체온측정과 손소독제, 마스크 배부, 생활속 거리두기 안내 등을 통해 전염병 확산 위험을 예방했다.

또한 추모화환과 태극기 등을 이달 12일까지 현충탑에 비치하여 현충일 이후에도 시민들이 자유롭게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추모할 수 있게 했다.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부산시, 감천항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한 주민참여 R&D 선정
◈ 주민·지자체와 연구자가 문제기획부터 기술개발, 적용·확산까지 전단계 협업 ◈ 코로나19로부터 지역 주민 안전 확보 및 타 감염병에도 적용 기대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이병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행정안전부가 공동주관하는 ‘과학기술 활용 주민공감 지역문제 해결사업’ 공모에서 ‘지역주민 안전 확보를 위한 「해외 유입 선박의 감염병 확산 방지 포트 스루 플랫폼 개발」 사업이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 공모사업은 과학기술을 이용하여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지역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것으로 과제당 5억 원(과기부 3억 원, 행안부 1억 원, 지자체 1억 원)의 사업비가 배정된다. 지난해 7월 감천항에서 해외 선박을 통해 유입되는 감염병 확산이 발생한 이후 국립부산검역소에서는 해외유입 선박의 철저한 검역을 위해 승선 검역을 통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있지만, 대면 검사에 대한 위험성과 인력·업무 과부하 등 문제가 발생하고, 항만 관련 종사자, 지역 주민들의 안전 확보와 감염 확산 예방 등 대책이 필요한 상황이다. 부산시는 이를 위해 지난해 7월 지역 현안 수요조사를 제출해 선정되었고, 연구자(부산대 김형회 교수), 항만공사, 항만 종사자, 지역주민이 ’함께 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