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수)

  • 맑음동두천 11.1℃
  • 맑음강릉 16.8℃
  • 맑음서울 11.1℃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3℃
  • 맑음울산 13.3℃
  • 맑음광주 13.8℃
  • 맑음부산 13.2℃
  • 맑음고창 10.9℃
  • 구름조금제주 12.4℃
  • 맑음강화 9.2℃
  • 맑음보은 12.7℃
  • 맑음금산 13.5℃
  • 맑음강진군 14.2℃
  • 맑음경주시 16.2℃
  • 맑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농어촌公, ‘대한민국 국토대전’ 국무총리상 수상

국토경관 조성 우수사례로 ‘상하지구 농촌테마공원’으로 수상의 영예

URL복사
한국농어촌공사는 11일 국토교통부가 주최하는 ‘제11회 대한민국 국토대전’에 .상하지구 농촌테마공원.을 출품하여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2019 대한민국 국토대전은 국토교통부.국토연구원 등이 주최하고 한국경관학회를 비롯한 국내 경관 관련분야를 대표하는 7개 학회가 심사에 참여했다.

이번 공모전에서 .상하지구 농촌테마공원.은 자연과 사람이 조화를 이루는 이상적인 전원 공간 구성이 돋보였다는 평가와 함께, 지역주민과 민.관이 협업을 통해 아름답고 창의적인 공간을 조성한 노력을 인정받았다.


상하지구 농촌테마공원.은 2010년 농식품부 농촌테마공원조성사업 대상지구로 선정되어 공사와 고창군, 매일유업이 협업.투자했다. 2016년 개장 이후 약 33만명이 상하농원을 찾으면서, 지역 농가와 관광객을 연결해 농산물 직거래와 지역주민 고용 등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작년 한 해 동안 13만명이 방문하며 꾸준히 방문객이 늘고 있다. 이는 상하농원이 ‘이상적 농촌마을’을 모티브로 농촌 고유의 가치와 낭만을 되살린 전원공간을 구현하면서 도시민들의 발길을 모으고 있다는 평가다.

공원의 계획과 설계는 건축.조경 등 각 분야별 외부 전문가가 참여했다. 입구에는 고창군에서 생산되는 다양한 농산물을 재배하는 텃밭이 있고, 내부 건축물은 마을 사람들 각각의 전문성과 역할에 따라 스토리를 엮어 의인화하여 디자인되었다. 또 지역 자생수종을 주요 수목으로 사용해 목초지 경관과 함께 마을 전체가 주변경관과 어우러지며 자연의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조성되었다.

「상하지구 농촌테마공원」은 건강한 자연의 아름다움과 함께 태양열시스템과 빗물재활용 시스템을 도입해 자연순환원리 또한 활용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조성됐다.

특히, 지역 농축산물을 이용한 식당과 카페 상하목장, 체험교실, 숙박시설이 구성되어 경관적 우수성과 함께 방문객들이 다양한 체험과 체류가 가능하도록 했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촌의 아름다운 경관과 지역특색을 살려 많은 사람들이 농어촌을 찾도록하기 위한 공사의 오랜 노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농어촌 생활편의시설을 비롯한 다원적 가치를 증진하고 지역에 맞는 맞춤형 지역개발사업을 통해 활기차고 행복한 농어촌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고향(故鄕)처럼 행복한 고현(古縣)에 우리 함께 살아요!
남해군 고현면 둑방공원에서 따사로운 봄볕 같은 이웃 사랑의 기운이 싹텄다. 지난 8일 오전, 고현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고현면 새마을협의회 회원들이 ‘고현사랑 나눔 농장’ 개장식을 개최했다. ​ 최근 고현면으로 전입한 귀농·귀촌인들에게 주말농장을 제공하기 위한 행사였다. 올해 처음 조성된 ‘고현사랑 나눔 농장’에는 귀농·귀촌 16가구가 참여하였으며, 1가구당 18평 정도의 텃밭이 배정되었다. 귀농귀촌인들이 직접 품종을 선택하고 텃밭 가꾸기에 나설 예정이다. 자칫 휴경지로 버려질 수 있는 땅에 부추, 쌈채소, 강낭콩, 무, 열무 등이 재배될 예정이며, 귀농·귀촌인과 지역 주민과 소통과 화합의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개장식에서는 텃밭 가꾸기에 앞서 씨앗 심는 요령에 대해 새마을협의회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1:1 맞춤 지도를 했다. 또한 중앙마을 박명석 이장은 친환경농법 등 다양한 농사 정보를 제공했다. 귀농·귀촌인들은 농기계 다루는 일에서부터 서툴렀지만 땀을 흘리면서도 텃밭을 가꾸는 얼굴에는 미소가 가득했다. 이날 텃밭에 심은 채소는 앞으로 귀농·귀촌인들이 주기적으로 관리하게 된다. 아이들 체험 학습 공간이자 나눔 행사의 장으르도 활용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