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화)

  • 맑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0.7℃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3.0℃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1.8℃
  • 맑음광주 -0.4℃
  • 맑음부산 2.1℃
  • 맑음고창 -3.8℃
  • 맑음제주 2.7℃
  • 맑음강화 -4.7℃
  • 맑음보은 -5.3℃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5.2℃
  • 구름조금거제 -1.2℃
기상청 제공

경동시장 상인회, 북한이탈주민에 생필품 후원으로 따뜻한 마음 전해

-5일 오후 경동시장 상인회와 동대문경찰서가 합동으로 사랑나눔 행사 개최-
-연말 맞아 북한이탈주민 40가구에 쌀, 김 등 생필품 13종과 위로 전달-


“꼭 필요했던 생필품을 전달받게 돼 감사하다. 도움을 받은 만큼 힘을 내서 더 열심히 대한민국에 정착하도록 노력하겠다” 
경동시장 상인회로부터 물품을 지원받은 북한이탈주민 김 모 씨가 소감을 전했다.
5일 오후 동대문구(구청장 이필형) 경동시장 상인회(회장 김영백)는 북한이탈주민 40가구에 쌀, 김 등 생필품 13종(6만원 상당)을 전달하는 사랑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경동시장 상인회와 동대문경찰서가 합동으로 진행한 이번 행사는 연말을 맞아 낯선 곳에서 새롭게 정착하느라 힘들었을 북한이탈주민들에게 생필품과 함께 따뜻한 위로를 전달하고자 마련됐다. 
김영백 경동시장 상인회장은 “이번 행사가 북한이탈주민들에게 작은 위안이 됐길 바라며, 앞으로도 북한이탈주민들과 따뜻한 정을 나누고 그들이 사회 일원으로서 정착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돕겠다”고 행사를 마친 소감을 전했다.
구 관계자는 “현재 동대문구에는 179명의 북한이탈주민이 거주하고 계시는데 우리 구는 매년 북한이탈주민들을 위한 관련 사업들을 진행해 오고 있다”며, “앞으로도 동대문경찰서와 함께 북한이탈주민의 신변을 보호하고 우리 사회에 잘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밝혔다. 
한편, 구는 올해 북한이탈주민 관련 예산에 81,163천원을 편성하였고, 2023년도에는 북한이탈주민 관련 사업을 더욱 확대해 운영할 계획이다. 




 5일 오후 북한 이탈주민을 위한 사랑나눔 행사를 개최한 경동시장 상인회 사람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청사진 나온다…도, 정책연구용역 발주
경기도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기본계획과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정책연구용역을 발주하며 본격적인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작업에 착수한다.경기도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기본계획 및 비전·발전전략 수립’ 연구용역 입찰을 진행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앞서 지난 11월 제2회 추경에 정책연구용역 예산 2억 원이 경기도의회에서 확정된 데 따른 후속조치다. 도는 객관적이고 고도의 전문성을 갖춘 외부 연구기관을 선정해 산업·재정·자치·특별법안 등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에 필요한 깊이있는 연구를 진행해 경기북부특별자치도가 대한민국 미래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발전전략과 청사진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정책연구용역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당위성에 대한 논리를 제시하고 인구·행정기구·재정전망 등 기본계획 수립, 경기 북부지역 특성을 반영한 비전과 발전전략을 담은 청사진 제시, 사회·경제적 파급효과 분석, 특별법안 및 경기북부 자치권 및 기능 강화방안 등이 주요 연구과제다. 도는 오는 28일까지 입찰공고를 거쳐 연구기관이 선정되면 내년 1월 중 정책토론을 겸한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내년 12월까지 1년간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추진을 위한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경기도는 김동연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