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맑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5.1℃
  • 맑음서울 27.7℃
  • 맑음대전 27.7℃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4.4℃
  • 맑음광주 28.3℃
  • 맑음부산 25.0℃
  • 맑음고창 24.9℃
  • 구름조금제주 25.0℃
  • 맑음강화 24.7℃
  • 맑음보은 24.9℃
  • 맑음금산 26.4℃
  • 구름조금강진군 26.6℃
  • 구름조금경주시 23.8℃
  • 맑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남양주시, 제1회 청년의 날 축제 성료

- 남양주는 다르다, 남양주 청년은 다르다, 남양주 남다름 페스티벌! -


남양주시(시장 주광덕)는 17일 청년의 날을 맞아 평내호평역 청년광장에서 ‘제1회 남양주 청년의 날-남다름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남양주시 최초로 진행된 이번 청년의 날 행사는 ‘남다름 페스티벌’이라는 슬로건 아래 지역 청년으로 구성된 청년축제기획단원들이 축제 콘텐츠 기획부터 운영까지 주도적으로 참여했다.

이날 행사는 청년 페스티벌답게 시종일관 활기 넘치는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으며, 주광덕 남양주시장을 비롯해 지역 국회의원, 도·시의원, 청년 등 일반 시민 1,00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기념행사는 청년 정책 유공 표창을 포함한 1부 청년의 날 기념식에 이어 2부 축하 공연 순서로 진행됐으며, 재즈부터 아카펠라, 힙합까지 장르를 넘나드는 청년 축하 공연으로 축제의 열기가 더욱 고조됐다.

또한, △타로 심리 분석 △즉석 포토 △피포 페인팅 △색채 심리·랜덤 북스 △나만의 남양주 여행 지도 만들기 △청년 심리 상담소 △청년 플리 마켓 등 청년층에 맞는 다채롭고 이색적인 프로그램들이 함께 진행돼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행사에 참석한 주광덕 남양주시장은 “앞으로 청년들을 적극 지지하고 지원하고자 청년·청소년을 위한 과를 신설해 청년 정책을 전문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라며 “남양주시가 청년들의 꿈과 미래를 응원하는 ‘청년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청년 정책 발전을 도모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번 청년축제기획단을 이끈 송주현 단장은 “‘남다름 페스티벌’은 남양주의 다름, 남양주 청년의 다름을 보여주겠다는 청년들의 포부를 의미한다.”라며 “이번 축제가 여러 가지 이유로 지친 청년들에게 위로가 되길 바라며, 남양주시 첫 번째 청년의 날 행사를 시작으로 남양주가 청년이 살기 좋은 도시로 거듭나길 기대한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한편, 청년의 날은 「청년기본법」에서 매년 9월 셋째 주 토요일로 정하고 있으며, 청년의 권리 보장 및 청년 발전의 중요성을 알리고 청년 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지난 2020년 법정 기념일로 제정됐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하남시, 신도시 문제 부서 적극 공유하며 해결추진 ‘박차’
하남시(시장 이현재)가 신도시 문제의 조속한 해결을 위해 국무총리에 보고한 현안사항을 부서가 공유하고, 관계기관에도 대책마련을 건의하는 등 적극 행보에 나섰다. 시는 26일 이현재 시장을 비롯한 과장급 이상 주요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주간회의를 열고, ‘신도시 건설의 문제점 및 개선과제’를 주제로 정보를 공유하며 대책을 논의했다. 미래도시사업단은 이날 주제발표를 통해 미사강변도시, 감일지구, 위례신도시, 교산신도시의 지구별 주요 현안과 해결과제를 발표했다. 시에 따르면 정부는 수도권 주택난 해결을 위해 하남시에 4개 신도시를 추진중이지만, 당초 발표했던 ‘직주근접의 자족적 도시 조성’, ‘비즈니스 환경 조성’ 등 신도시 정책들을 이행하지 않거나 지연시켜 문제가 속속 불거지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26일 미사강변도시, 감일지구, 위례신도시, 교산신도시 등 4개 지구별 주요현안을 공유하며 대책마련을 논의했다. ◆한강교량 위치조정 및 9호선 2023년 조기 착공 노력미사지구는 일명 ‘수석대교’인 한강교량의 위치를 강동대교 근접안으로 조정될 수 있도록 추진하기로 했다. LH는 주민들의 반대(17차례 주민간담회)에도 불구하고 자신들이 제시한 대안 중 주민 희망안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