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20.8℃
  • 맑음강릉 24.9℃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20.9℃
  • 맑음대구 23.5℃
  • 맑음울산 23.1℃
  • 맑음광주 20.2℃
  • 맑음부산 17.9℃
  • 맑음고창 18.2℃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4.2℃
  • 맑음보은 20.2℃
  • 맑음금산 20.3℃
  • 맑음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23.5℃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사회

백군기 용인시장, 제102주년 머내만세운동 기념행사 참석

- “독립 외쳤던 수많은 선열을 기억하고 독립유공자 발굴과 예우에 힘쓸 것”-

URL복사

           

백군기 용인시장이 27일 ‘제102주년 머내만세운동 기념행사’에 참석해 만세운동의 의미를 되새기고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수지구 고기동 고기초등학교 앞 ‘머내만세운동 발상지 표지석’에서 열린 이날 행사는 지역의 역사연구모임인 머내여지도가 주관, 백 시장을 비롯해 정춘숙 국회의원, 김장훈 경기동부보훈지청장, 시민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만세길 걷기와 머내만세운동 퍼포먼스 영상 상영 순으로 진행됐다. 만세길 걷기는 고기초등학교에서 시작해 홍재택 애국지사 표지석과 낙생저수지를 지나 동천근린공원에 있는 동막골 애국지사 표지석까지 2시간 코스로 진행됐고, 동천근린공원에서 머내만세운동 퍼모먼스를 담은 3분짜리 영상 ‘3월이면 만세를 부르자’를 상영했다. 

특히 머내만세운동 퍼포먼스 영상 제작에는 100여 명의 시민들이 직접 참여해 그 의미를 더했다. 

백 시장은 이 자리에서 “머내만세운동을 일으켰던 순국선열들의 강인한 정신을 이어받아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이름도 명예도 없이 독립을 외쳤던 수많은 선열들을 기억하고 독립유공자 발굴과 예우를 위해 더 많이 힘쓰겠다”고 말했다.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