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0.0℃
  • 흐림강릉 21.8℃
  • 서울 21.5℃
  • 대전 24.7℃
  • 흐림대구 27.7℃
  • 구름많음울산 28.4℃
  • 흐림광주 26.8℃
  • 흐림부산 27.6℃
  • 흐림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8.7℃
  • 흐림강화 20.0℃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6.7℃
  • 구름많음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8.6℃
  • 구름많음거제 27.6℃
기상청 제공

김포시, 기후경영대상 환경부장관상 수상

친환경 차량, 친환경 에너지 보급 확대 높이 평가
정하영 시장 “환경․에너지 분야 혁신도시 만들 것”



4일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에너지경제신문사가 주관하는 ‘2020 대한민국 기후경영대상’ 환경부문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했다. 

기후변화에 대응해 시민이 직접 체감하고 참여하는 사업을 추진한 공로가 인정 된 것이다. 

김포시는 저공해 차량 보급 정책을 꾸준히 펼친 결과 10.39%의 친환경차 보급률을 기록하고 있으며, 지난해 6.25%의 보급률을 기록해 경기도 친환경차 보급률 1위 달성과 전국 최초로 어린이통학용 전기버스를 보급하는 사업도 진행 중이다.   

이와 함께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하는 지역의 공동주택 거주자에게 설치비의 최대 90%를 지원하고 있다. 

적극적인 환경오염물질 배출 저감 정책도 높이 평가됐다. 

김포시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연구 용역을 진행 중에 있으며, 맞춤형 대책  등을 수립해 미세먼지 발생 감축을 통한 시민의 건강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중소 영세사업장의 배출시설 등 환경시설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조기 시설개선을 통한 대기오염물질의 배출 감소도 유도하고 있다. 

김포시자원화센터의 경우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 자발적 협약’을 체결해 수도권 지역 총 41개 사업장을 심사 및 현장 평가한 결과 2018년 최우수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또한 재두루미 취서식지 조성을 통한 ‘겨울철새 기후변화 적응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환경안전팀을 신설해 생활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시민들의 안전한 생활환경을 뒷받침하는 등 적극적인 환경정책으로 수도권 도시의 모범이 되고 있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시상식에서 “전 지구적인 기후변화 문제가 개인과 기업, 도시마다 위기와 함께 도전의 기회도 주고 있다”면서 “적극적인 변화와 혁신 마인드로 쾌적한 도시, 환경과 에너지 분야의 혁신도시 김포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김동연 지사, 고기교 등 호우 피해현장 찾아 신속한 복구와 지원 지시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9일 용인시 고기동 침수 현장과 광명시 이재민 임시거주시설을 잇따라 방문해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피해주민을 위로했다. 김 지사는 특히 이재민 지원과 관련해 “신속한 피해 지원을 위해 절차를 없애거나 최소화하고, 자원봉사뿐만 아니라 예산을 대폭 지원해서라도 복구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수해예방을 위해서는 “빠른 시일 내로 위험지역과 침수가 잦은 지역, 특히 반지하 같은 곳의 현황을 실태조사를 통해 파악해 달라”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이날 오후 용인시 수지구 고기동 침수 현장을 방문해 피해상황을 점검했다. 용인시는 8~9일 내린 비로 고기교를 비롯한 교량 8개소와 도로 8개소, 둔치주차장 1개소가 한때 통제됐다.김 지사는 하천범람으로 물에 잠겼던 고기교를 둘러본 뒤 “다시 비가 와 범람하지 않도록 도와 시가 인력을 투입하는 등 물길을 막고 있는 나뭇가지와 철근 등을 빨리 치우는 방법을 찾아보라”고 지시했다. 이어 침수피해를 본 인근 마트에 들러 상인으로부터 당시 상황을 듣고 지원방안을 논의했다.이와 함께 김 지사는 주택침수로 60여 명이 일시대피하고 있는 광명시 광명3동 광명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이재민들을 위로했다.김 지사는 현장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