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0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0℃
  • 구름조금강릉 18.7℃
  • 구름많음서울 23.0℃
  • 구름많음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19.3℃
  • 구름많음울산 17.3℃
  • 구름많음광주 21.9℃
  • 구름많음부산 20.0℃
  • 구름많음고창 23.0℃
  • 맑음제주 23.8℃
  • 구름많음강화 18.9℃
  • 구름많음보은 17.2℃
  • 구름많음금산 18.8℃
  • 구름많음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15.9℃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사회

용산구,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 개소

- 7일 용산구청장실, 복지정책과에서 협약·개소식 개최
- 21㎡ 규모…센터장(희망복지팀장 겸직) 포함 9명 근무
- 사례분류, 상담, 현장방문, 서비스 연계 원스톱으로 진행

URL복사


가정이 위태롭다. 가정 내 폭력·학대·방임으로 인한 비극적 사건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문제는 이러한 위기 가정이 대부분 ‘복잡한 사정’을 갖는단 사실이다. 위기가정을 지원,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서는 보다 통합적인 관리와 대책이 요구된다.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7일 구청장실, 복지정책과에서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이하 센터) 협약·개소식을 가졌다.

 협약식은 구청장실에서 열렸다. 성장현 용산구청장, 김동권 용산경찰서장이 위기가정 재발 방지를 위한 통합관리체계 구축 업무협약서에 날인했다. 이어 내빈들이 복지정책과에 마련된 시설을 둘러보고 개소식을 마쳤다. 

 센터는 21㎡ 규모다. 센터장(희망복지팀장 겸직)을 포함 최대 9명이 함께 근무를 선다. 가정폭력, 노인·아동학대 등 등 신고가 112로 접수되면 센터가 전면에 나서 사례분류, 초기상담, 현장방문, 사례회의, 서비스 연계, 모니터링, 사후관리 등 절차를 원스톱으로 이어간다. 

 센터 설치·운영에 관한 총괄은 용산구가 맡는다. 센터는 경찰(학대예방경찰관, Anti-Abuse Police Officer·APO), 통합사례관리사, 상담인력으로 구성되며 용산경찰서가 구에 APO를 파견하기로 했다. 

 아울러 양 기관은 정보제공에 동의한 위기가정에 대해 통합사례관리와 관련된 정보를 상호 공유할 예정이다. 단 수사와 관련된 내용은 제외된다. 

 구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통합사례관리 체계가 한층 강화됐다”며 “공무원과 경찰이 협력하여 위기가구에 선제적 대응과 신속한 지원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통합사례관리란 복합적이고 다양한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복지·보건·고용·주거·교육 등 필요한 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연계·제공, 이를 지속적으로 상담·모니터링하는 사업을 말한다. 

 구는 센터 운영 외 직원 오리엔테이션 및 교육, 전문가 자문(슈퍼비전), 복지 아카데미 등을 통해 담당자들의 사례관리 역량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킨다는 방침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용산경찰서와 함께 위기가정 통합지원센터를 설치, 운영키로 했다”며 “복지 사각지대를 없애고 위기가정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구와 경찰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2021년 속초시민의 날 기념식 개최
□ 속초시는 오는‘속초시민의 날’을 맞이하여 그 의미를 되새기기 위해 장애인・다문화가족・청년・자랑스러운 시민상 수상자를 비롯한 각계각층의 시민을 초청하여 5월 21일 오후 2시에 속초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기념식을 개최한다. □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좌석 한칸 띄워 앉기로 입장인원이 제한(286석)됨에 따라, 부득이 자리를 함께 하지 못한 시민들을 위해 속초시 공식 유튜브를 통해 기념식을 생중계 할 예정이다.□ 기념식에는 시민들의 자긍심과 애향심을 되새기는 ‘문화예술’ ‘사회복지․효행’‘교육학술․체육’‘인권․평화’ 4개 부문의 자랑스러운 시민상 시상과 ‘시민과 함께 힘차게 나아가는 속초’를 표현한 기념영상을 상영한다.□ 아울러,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사회 전반적으로 침체된 상황과 시민들의 우울감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기 위해 미디어 퍼포먼스, 속초시 홍보대사 신승태, 테너 신형섭 등의 공연도 함께 구성하였다.□ 시에서는 기념식 전ㆍ후 공연장 소독을 비롯해 출입구 일원화, 열화상카메라 설치, 클린강원패스포트 비치 및 출입자 명부 작성과 전담인력 배치 등을 통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기념식에 참여할 수 있도록 빈틈없는 코로나19 방역대책을 마련하여 시행한다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경북도,‘새바람 행복버스 의성군 현장 간담회’개최
경상북도는 9일 의성군청 대회의실에서 열네 번째 ‘새바람 행복버스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의성군 현장 간담회에서는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해 김주수 의성군수,지역의 청년 대표 및 기관‧사회단체장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 청년 기(氣) 확실히 살리자”라는 주제로 열띤 토론을 펼쳤다. 간담회 중 이철우 도지사가 직접 주재하여 진행한 ‘민생 애로사항 건의 및 답변의 시간’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일자리가 감소하고 활동이 위축돼 힘겨운 시기를 겪고 있는 청년들을 대표하여 참석자들의 애로사항 건의가 이어졌고, 도지사와 관련 전문가들은 현장에서 격의 없이 소통하며 애로사항을 하나하나 집중적으로 해결했다. 특히, 지역에 진입하고자 하는 외부 청년들을 위한 거주공간과 인프라가 도시에 비해 부족하다는 애로사항에 대해, ‘청년마을 만들기 사업’, ‘이동식 청년주택 지원 사업’, ‘청년근로자 주거비 지원 사업’ 등 도시청년들이 지역에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청년체감형 사업들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답했다. 이어, 코로나로 위축된 청년의 심리적 안정과 건강한 삶을 위한 교육, 청년들이 지역에 정착해 자기 역량을 쌓아가기 위한 교육 등 청년들을 위한 다양한 맞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