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3 (수)

  • 맑음동두천 17.0℃
  • 흐림강릉 17.7℃
  • 구름조금서울 20.7℃
  • 구름조금대전 19.4℃
  • 흐림대구 18.9℃
  • 흐림울산 19.0℃
  • 흐림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20.8℃
  • 구름많음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16.4℃
  • 흐림보은 17.0℃
  • 맑음금산 16.8℃
  • 구름조금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8.1℃
  • 구름조금거제 20.3℃
기상청 제공

재해·안전·예방

건설현장 등 40곳 산재예방 컨설팅 지도·점검

- 용인시, 22일까지 대상 현장 방문해 안전수칙 교육 등 제공 -

URL복사
                        
용인시는 12일부터 22일까지 산재사고 사망자가 많이 발생하는 건설·운수창고업 등 고위험 현장 40곳을 대상으로 안전 컨설팅을 겸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고위험 현장의 4대 재해(추락, 끼임, 충돌, 화재·폭발) 발생 가능성 등을 진단하고 안전조치가 미흡한 현장에는 컨설팅을 제공해 산업 재해를 예방하려는 것이다.

이번 점검은 경기도와 시의 산재예방 담당 부서 공무원, 노동안전지킴이로 구성된 점검반이 현장을 방문해 안전 진단을 한 후 현장관리자 및 작업자 등을 대상으로 안전 교육을 실시하고 미흡한 부분에 대해서는 컨설팅을 제공한다.

시는 앞선 4월부터 산업재해 예방을 위해 한국노총용인지부를 사업 수행자로 선정해‘노동안전지킴이’를 선발·운영해왔다.

이들은 건설(산업)안전분야 자격증을 소지한 사람들로 관내 50인 미만 건설·제조 현장 등을 점검해 근로자 안전수칙, 산업안전보건기준, 안전재해 예방조치, 적정 인력배치 등을 살피고 개선이나 보완점을 지도한다.

이를 통해 시는 지난 4월부터 관내 543곳 건설 현장의 안전수칙 위반 여부를 점검하고 1589건의 위반 사항을 적발해 개선할 수 있도록 도왔다.

시 관계자는 “노동안전지킴이들이 현장을 세심하게 관리해 안전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 산재사고 감축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황리 종료 위드 코로나 시대, 새로운 기준이 되다.
2021함양산삼항노화 엑스포는 이달 10일 공식 폐막행사를 마지막으로 31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였다. 코로나 팬데믹 속에서 개최된 국가공인 최대규모의 행사인 이번 엑스포는 행사기간 총 44만여 명의 관람객들이 방문하며 성공적인 성과를 이뤄냈다.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가 개막한 지난 9월은 코로나 확진자가 연일 증가하고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되면서 행사 직전까지 방역수칙 단계가 여러 번 바뀌고 격상되는 시기였다. 단체 관람객 유치는 생각지도 못하는 어려운 시기에 개최된 엑스포였지만 종료되는 시점까지 집단감염이나 지역 확산 없이 44만여 명이 넘는 관람객이 방문했다는 점은 시사하는 바가 크다. 내달부터 시행 예정인 ‘위드 코로나’ 상황에서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새로운 방역 기준을 제시하면서 전국의 자치단체와 민간단체들의 벤치마킹을 위한 성공적인 엑스포로 평가받고 있다. □ 44만여 명의 관람객과 자체 수익 올린 성공 비결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올 7월 말에 이미 사전예매 목표의 80%(사전입장권 판매 수익 17억 원, 28만여 매)를 초과 달성한 것을 시작으로 현장 판매 입장권 수익과 시설임대수익, 후원사업, 휘장사업 등 총 30억 원의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경남도-한국관광공사, 빅데이터를 활용한 경남관광 활성화 방안 교류회 개최
경남도와 한국관광공사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경남관광 활성화방안’ 교류회를 지난 6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개최했다.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이 주재한 이번 교류회에서는 신상용 한국관광공사 부사장, 경남관광재단, 경남연구원 등 유관기관 관계자 및 전문가 등이 참석했으며, 한국관광공사의 컨설팅 결과인 ‘빅데이터를 활용한 경남관광 활성화 방안’에 대한 발표와 양 기관의 협업 방안에 대한 논의가 있었다. 이날 발표된 한국관광공사의 컨설팅은 경남도와 공사의 협의로 전국에서 시범적으로 추진하게 되었으며, 지난 3월부터 약 7개월 간 고민하여 만들어낸 결실이다. 향후 경남도는 관광공사와 지속적으로 협업하여 이번 컨설팅 내용을 바탕으로 위드 코로나 준비를 해나갈 예정이다. 《「빅데이터를 활용한 경남관광 활성화 방안」 발표 주요내용》① (경남의 관광 환경 분석) 팬데믹 상황으로 관광산업이 크게 위축, 관광시장 회복에 약 4년(2023년 이후) 소요 예상됨. 방한 외래관광시장은 2020년 누적 전년대비 85.6% 감소하였고, 내국인 국내여행시장은 소도시 여행, 경관감상 등 새로운 여행 트렌드 대두되고 있음. ② (코로나19 이후 관광 트렌드 분석) 사람이 붐비는 인기여행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