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금)

  • 구름많음동두천 33.2℃
  • 맑음강릉 34.3℃
  • 구름많음서울 34.8℃
  • 구름많음대전 34.5℃
  • 구름많음대구 35.0℃
  • 구름많음울산 33.2℃
  • 흐림광주 30.5℃
  • 구름많음부산 30.2℃
  • 흐림고창 31.7℃
  • 흐림제주 29.8℃
  • 구름많음강화 32.3℃
  • 흐림보은 33.3℃
  • 구름많음금산 34.8℃
  • 흐림강진군 30.4℃
  • 구름조금경주시 36.5℃
  • 구름많음거제 29.5℃
기상청 제공

제2회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가 울산전시컨벤션센터에서 개최

URL복사

                   

   제2회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가 7월 20일(화) 오후 4시 30분에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롯한 영남권 5개 시도지사가 참석한 가운데 울산전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됐다. 


     영남권미래발전협의회 시작에 앞서 영남권 5개 시도지사는 정부의 국립 이건희 미술관 서울건립 발표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논의 결과, 국립이건희미술관 서울건립 발표는 문화 분권 취지에 반하는 것으로 문제가 있다는데 공감하고, 앞으로 문화분권 실현방안에 대한 구체적인 대응방안을 긴밀히 협의해나가는데 영남권 5개 시도지사는 합의했다.

     이날 협의회에서 5개 시도지사는 ‘대구경북통합신공항의 조속한 건설 및 국가 차원의 지원’ 등을 내용으로 하는 ‘영남권 상생 번영 협약서’에 공동서명하고, 영남권을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제2회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의 영남권 발전방안 공동연구 보고회에서 “soc분야, 예를 들면 건설업 수행 시 영남권 내에 건설업체가 일정 부분을 수행할 수 있도록 한다든지, 산업 분야에서 영남권 내 기업들을 연결하여 산업 밸류체인을 형성하고 영남권 내 공급기업과 수요기업을 연결한다면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한편, 협의회에 앞서 개최된 ‘2021 영남미래포럼’에는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장이 좌장을 맡아, 권영진 대구시장을 비롯한 영남권 5개 시도지사가 패널로 참가해 ‘영남권 대통합 대한민국의 새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열띤 토론을 펼쳤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2021 영남미래포럼’에서 대구의 지방분권운동에 대한 성과와 노력에 대해 설명하고 "지방분권 운동이 지방과 수도권의 권한 다툼이 아니라 시민의 권리이고, 시민 삶의 문제로의 인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대구의 산업에 대해서는 "5+1미래신산업에 대해 꾸준히 발전시켜 나간다면 대구의 중심산업이 될 수 있으며, 결과적으로 섬유중심 산업구조에서 친환경첨단산업도시로 전환이 가능할 것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기후변화대응에 대해서는 대구의 공공부문 온실가스 감축 성과 4년 연속(17~20년) 정부합동평가 1위 등 기후변화대응 주요성과에 대해 설명하고 "탄소중립 시민협의체 발족 등 기후변화에 시민주도의 대응이 필요하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이번 포럼에서 공정에 대한 논의를 했고, 거기에 더해서 앞으로 공존사회, 그리고 국민공감의 시대로 나아가야 한다"며, "대구경북 통합과 부울경 메가시티는 소통합, 영남권 통합은 중통합, 영남과 호남의 남부권 통합은 그랜드 통합으로 장기적으로 남부권 통합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2회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

720() 16:30에 개최된 제2회 영남권 미래발전협의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하동군 공무원 반부패 청렴 실천 자정결의
하동군이 전국공무원노조 하동군지부(지부장 이정운)와 함께 청렴 자정 결의대회를 갖고 올바른 공직관 확립을 위한 이미지 쇄신에 나섰다. 하동군은 11일 오전 군청 대회의실에서 본청 및 읍·면 간부 공무원 50여명이 참석한 청렴실천 자정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대회는 최근 하동군에서 발생한 불미스러운 사건과 관련해 행정의 신뢰도 추락과 사회적 비난에 대해 공무원 스스로가 정화돼야 군민으로부터 신뢰받고 새롭게 태어날 수 있다는 공감대 확산에 따른 것이다. 결의대회는 김형동 기획행정국장과 이정운 노조지부장의 결의문 낭독 및 결의문 전달 후 ‘공직자의 사명과 나아가야 할 역할’에 대한 윤상기 군수의 훈시 순으로 진행됐다. 윤상기 군수는 훈시를 통해 “나를 포함한 모든 간부 공무원이 참다운 공직자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한다면 지금까지의 관행으로 행해졌던 모든 일을 혁신적으로 타파할 수 있을 것”이라며 간부 공무원들의 솔선수범을 당부했다. 그리고 대회에 참석한 공무원들은 하동군 발전을 선도하는 선봉에 서서 부패방지 노력에 앞장서며, 공정한 직무수행 자세와 공무원 행동강령 준수를 통해 부정부패를 통제하자고 엄숙히 결의했다. 한편, 군은 이날 자정 결의대회에 이어 부가적으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