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6 (일)

  • 흐림동두천 -0.9℃
  • 흐림강릉 5.2℃
  • 흐림서울 1.3℃
  • 구름조금대전 2.9℃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1.9℃
  • 구름많음광주 2.9℃
  • 맑음부산 4.6℃
  • 구름많음고창 1.0℃
  • 구름많음제주 7.7℃
  • 흐림강화 -0.8℃
  • 구름많음보은 0.1℃
  • 맑음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주민 함께한 북부자치경찰위원회 2호 시책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시설 대폭 개선

○ 북부자치경찰위 2호 시책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시설 개선’ 큰 성과
- 교통안전시설물 2,531건 개선‥나머지 199건도 내년 지속 개선 추진
- 위원회, 지자체, 경찰, 지역주민이 적극 협력해 문제 해결에 나선 결과
○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주민참여형 치안활동 체계‘ 구현
- 사전홍보, 의견수렴, 주민 합동 점검 등 다양한 활동 펼쳐

URL복사

경기도북부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신현기)는 위원회 2호 시책인 ‘도민과 함께하는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시설 개선사업’이 주민의 활발한 참여와 경찰·지자체의 적극적인 협업으로 유의미한 성과를 거뒀다고 31일 밝혔다.
이는 북부자치경찰위원회가 지난 9월 10일 제8차 임시회의에서 어린이 통학로 안전 확보를 위한 위원회 제2호 시책을 의결하고 경기북부경찰청과 함께 연말까지 약 4개월간 종합계획을 추진한 결과다. 
자치경찰위원회와 경기북부경찰청은 계획에 따라 9월 13일부터 10월 13일까지 4주간 사전홍보 및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개선이 필요한 교통안전시설을 선정, 연말까지 시·군 지자체와 시설 개선을 적극적으로 추진했다.
이를 위해 어린이보호구역을 실제로 이용하는 초등학생 및 학부모 2,300여 명 대상 설문조사와 더불어, 지역 맘카페 등 온라인을 통해 총 3,140여 건의 의견을 수렴했다.
이에 위원회는 수렴된 의견 중 시설물 관련 민원 2,730건에 대해 주민 합동 점검을 벌여 적정성·교통영향·실현가능성 등을 평가하고 지역공동체치안협의체 및 교통안전심의회를 거쳐 개선과제를 선정한 후 개선을 추진했다. 
그 결과, 무인단속 카메라 235대 설치, 노란색 신호등 121개소 설치, 속도하향 20개 구간 정비, 노면표시 및 교통안전표지판 635개 정비 등 총 2,531건에 대해 개선을 완료했다. 나머지 199건은 해당 지자체와 협업해 내년도에 지속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도로를 건널 때 시간이 짧다’는 어린이들의 의견에 따라 246곳의 보행신호를 연장하고, ‘걸어다닐 때 오토바이나 자전거가 씽씽 다녀 무섭다’는 의견에 따라 교통 외근, 지구대(파출소)의 교통안전 예방활동을 강화하는 등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교통 안전성을 확보하는 데 주력했다.
또한 개선 결과에 대해 주민 합동 현장점검을 벌이고, 향후 각 경찰서별로 주민, 교통봉사단체, 학교 등이 참여하는 성과 보고회를 여는 등 ‘주민 참여형 치안활동 체계’를 구현하는 데 적극적으로 힘쓰고 있다. 
지역민들의 호평도 이어지고 있다. 남양주 지역 초등학교 교사 A씨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신호등·안전봉 설치로 학생들이 안심하고 교차로를 건너게 됐다. 어린이 교통안전을 위한 적극 행정에 감사하다”고 반응을 보였다. 
일산의 학부모 B씨는 “주민 의견 반영으로 학교 앞에 과속카메라가 설치돼 학생들이 안전하게 학교에 다닐 수 있어 고맙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신현기 위원장은 “위원회 2호 시책인 어린이 통학로 안전 확보를 위해 북부경찰청과 지자체, 주민이 적극 소통·협업한 결과 소기의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주민 안전을 위한 지역 맞춤형 정책들을 발굴하고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시설 개선 활동 사진




주민합동점검

지역공동체치안협의체 회의

교통안전심의회





무인단속카메라

발광형 통합표지판

노란색신호등




유색포장

안전휀스

간이중앙분리대



결산현장점검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장현국 의장 “안전한 세상 위해 주저함 없었던 세 분의 삶 기억하겠다”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수원7)은 8일 평택시 신축 공사장 화재 현장에서 순직한 소방관 3명의 합동 영결식에서 고인의 숭고한 희생을 기렸다.장현국 의장은 이날 평택시 이충문화체육센터에서 경기도청장으로 거행된 ‘경기도 순직 소방공무원 합동영결식’에 참석해 헌화와 분향을 하며 고인들의 영면을 기원했다.이어 방명록에 “더 안전한 세상을 위해 주저함이 없었던 세 분의 삶을 기억하겠습니다”라는 글귀를 남기며 고인을 추도했다.영결식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경기도의회 진용복(더민주, 용인3)·문경희(더민주, 남양주2) 부의장, 박근철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의왕1), 안정행정위원회 김판수 위원장 및 위원, 평택지역 도의원,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 행정1부지사, 유가족 및 소방공무원 등이 참석했다.순직한 故이형석 소방경(50), 故박수동 소방장(31), 故조우찬 소방교(25)는 송탄소방서 119구조대 소속으로 지난 6일 오전 평택시 청북읍 소재 냉동창고 신축 공사장 화재 현장에서 인명 검색을 위해 투입됐다가 오후 12시 40분경 숨진 채 발견됐다.고인들의 유해는 이날 영결식을 마친 뒤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된다.한편, 장현국 의장은 지난 6일 평택시 화재 현장을 긴급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